[포천 베어스타운 리프트 추락..7명 부상]

2006-12-04 アップロード · 862 視聴

[
(포천=연합뉴스) 이한승 기자 = 스키장 개장 첫날 리프트의 추락으로 승객 7명이 크게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3일 오후 7시께 경기도 포천시 베어스타운 스키장 중급자 슬로프에서 리프트 2대가 높이 7m 아래 계곡으로 추락해 리프트에 타고 있던 양모(25)씨 등 7명이 부상했다.

이 가운데 이모(27)씨 등 2명은 머리와 갈비뼈 등을 크게 다쳐 인근 의정부 성모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를 받고 있다.

환자 가족들은 "오후 7시에 사고가 발생했으나 2시간이나 지난 오후 9시께 연락을 받았다"며 스키장측의 대응에 분통을 터트렸다.

스키장측과 리프트 업체 조사결과 리프트 중 1대가 와이어와 리프트를 연결하는 부위의 고장으로 멈춰서는 바람에 뒤따라오던 리프트와 엉키며 함께 추락한 것으로 밝혀졌다.

스키장 관계자는 "사고 당시 리프트에서 내리지 못한 승객이 있어 그들을 안전하게 내리게 하기 위해 계속 리프트를 가동시켰다"며 "환자들을 우선 병원으로 이송하다 보니 가족 연락이 늦어졌다"고 해명했다.

다른 리프트에 타고 있던 승객들은 스키장측이 사고 직후에도 안전을 무시한 채 리프트를 계속 가동시켰다며 항의하기도 했다.
jesus7864@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포천,베어스타운,리프트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679
全体アクセス
15,951,124
チャンネル会員数
1,749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