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인 63% "한류 콘텐츠 접해봤다"]

2006-12-13 アップロード · 992 視聴

[
(서울=연합뉴스) 정 열 기자 = 한국의 문화콘텐츠를 접해본 일본인의 비율이 2년 전에 비해 20.7%포인트나 증가했고 그 영향으로 한국과 한국기업에 대한 이미지도 좋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문화콘텐츠진흥원 일본사무소(소장 김상현)와 한류발전협의회(대표 이홍)는 지난달 16~24일 일본의 대표적 인터넷 포털사이트 야후재팬을 통해 15~59세 일본인 1만1천261명을 대상으로 일본인의 한국 문화콘텐츠(영화, 드라마, 음악, 애니메이션, 게임 등) 인식조사를 실시한 결과를 12일 발표했다.

먼저 한국의 문화콘텐츠를 접해본 경험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전체 응답자의 63.3%인 7천124명이 있다고 답변했는데 이는 2년 전의 42.6%보다 20.7%포인트가 증가한 수치라고 문화콘텐츠진흥원은 설명했다.

한국 문화콘텐츠에 대한 관심도를 물어본 결과 아주 관심이 많다는 응답이 11.1%, 관심이 있다는 53.5%로 전체의 64.6%가 관심을 갖고 있다고 답변했고 한국 관련 정보를 얻는 통로(복수응답)로는 방송(68.0%)과 인터넷(50.6%)을 많이 꼽았다.

접촉 경험이 있는 응답자의 장르별 접촉률을 보면 드라마가 79.9%로 가장 높았고 이어 영화 57.5%, 음악 37.6%, 게임 7.9% 등의 순이었다.

특히 2년 전에는 응답 자체가 없었던 애니메이션이 3.4%로 새롭게 일본시장에 진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의 문화콘텐츠가 국가와 기업 이미지에 미친 영향도 큰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의 문화콘텐츠를 접한 뒤 한국의 이미지는 44.8%가, 한국기업의 이미지는 23.8%가 좋아졌다고 응답했으며 6.0%는 실제 한국산 상품 구매로까지 이어진 것으로 조사됐다고 문화콘텐츠진흥원은 밝혔다.

또 한국 문화콘텐츠를 접한 일본인 중 29.9%는 한국을 직접 방문했고 11.5%는 한국어 학습 경험이 있다고 응답했다.

방문 목적(복수응답)은 기존의 쇼핑과 먹거리(61.0%) 외에 역사문화사적지 방문(14.1%)이 차지하는 비중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문화콘텐츠진흥원 일본사무소 김상현 소장은 "이번 조사결과를 문화콘텐츠 업계에 제공해 일본시장 진출의 참고자료로 활용토록 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주기적으로 시장현황을 파악할 수 있는 시장리서치를 수행해 그 결과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passion@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일본인,quot한류,콘텐츠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626
全体アクセス
15,942,542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