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최대 매립가스 발전소 준공]

2006-12-13 アップロード · 945 視聴

[
18만 가구 전력공급ㆍ중유 200억 수입대체 효과

(서울=연합뉴스) 김성용 기자 = 세계 최대 규모의 수도권 매립지에서 발생하는 매립가스를 이용한 세계 최대 규모의 50㎿ 발전소가 12일 준공, 가동에 들어갔다.

환경부는 이날 수도권 매립지에서 매립가스 발전소 준공식을 갖고 쓰레기를 신재생 에너지로 자원화해 에너지 수입 대체를 유도하고 온실가스 감축으로 지구온난화 방지에 기여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번 매립가스 발전소는 월 200㎾ 사용 기준으로 18만 가구에 전력을 공급, 연간 169억원의 판매 수익을 올릴 것으로 기대되고 있으며 연간 중유 50만배럴(200억원 상당)의 에너지 수입 대체 효과를 가져온다.

연간 탄소 137만t 규모의 온실가스 저감 효과가 예상되며 청정개발체제(CDM) 사업으로 인정될 경우 137억원(연간)의 탄소 저감 가치를 얻게 된다.

국내에는 매립가스 발전시설 12곳과 가스공급 시설 4곳이 운영 또는 설치되고 있으나 대부분 1~6㎿급의 소규모이며 50㎿급 발전소는 미국에 1기가 유일하게 설치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쓰레기 자원화는 물론 주변 지역의 악취 저감 등 생활환경을 개선하고 상당한 경제적 이득을 창출하게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매립가스 발전소는 민간 사업자가 100% 투자(사업비 773억원)해 건설한뒤 시설을 국가로 귀속하되 사업자가 운영권을 갖고 투자비를 회수하는 방식(BTO)으로 2004년 3월 착공해 2년 9개월만에 준공됐다.

민간 투자법인인 에코에너지는 향후 11년간 운영권을 갖고 매립가스 발전소 투자비를 회수하게 되며 발전량과 수익이 예상 기준치보다 10%를 넘어서면 초과 부분이 국고에 환수되고 10% 미만으로 낮아지면 손실 부분만큼 국가가 보조해 주도록 돼 있다.
ksy@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세계최대,매립가스,발전소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589
全体アクセス
15,960,716
チャンネル会員数
1,786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1

공유하기
[박근혜-앨빈 토플러 면담]
10年前 · 1,608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