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길 "개방형이사제 무조건 포기 않을 것"]

2006-12-15 アップロード · 150 視聴

[
(서울=연합뉴스) 맹찬형 기자 = 열린우리당 김한길 원내대표는 15일 사립학교법 재개정 논란과 관련, "한나라당이 개방형 이사제의 취지를 훼손하지 않는 좋은 대안을 제시한다면 논의할 용의가 있다"며 "그러나 예산안을 볼모로 압박한다고 해서 우리가 무조건 개방형 이사제를 포기하는 일은 없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 확대간부회의에서 "한나라당은 예산안 처리의 대가로 사학법의 개방형 이사제를 내놓으라고 하는데 국민께 내보이기 창피하다"면서 "한나라당은 국회를 공전시키고 일부 사학재단의 박수를 받고 있지만, 우리 교육의 진짜 주인인 학생과 교사, 학부모는 손가락질을 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아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여론조사 결과 사학의 비리 척결과 공공성 강화를 위해 현 사학법을 지지한다는 국민이 압도적 다수이고 개방형 이사제는 사학의 건전한 발전을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며 "왜 한나라당은 학부모대표와 교사대표, 지역유지로 구성된 학교운영위원회를 불순집단 처럼 배척하고, 몇몇 사학재단의 무리한 요구를 위해 국회와 국민을 외면하느냐"고 물었다.
그는 "로스쿨법은 교육위 법안심사소위에서 여야간 사실상 내용에 합의한 만큼 당연히 로스쿨법부터 처리하고 사학법을 다뤄야 한다"며 사학법과 로스쿨법간 빅딜설을 부인했다.
mangels@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김한길,quot개방형이사제,무조건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하나만
2007.09.02 02:46共感(0)  |  お届け
대한민국대표 조건만남 사이트
조건만남 1번지
전국 50만 회원 24시간 대기중
http://KoreaSogeting.com삭제
今日のアクセス
47
全体アクセス
15,963,070
チャンネル会員数
1,686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1

공유하기
[박근혜-앨빈 토플러 면담]
10年前 · 1,608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