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밤~내일 서해안. 울릉도에 많은 눈]

2006-12-27 アップロード · 819 視聴

[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북동풍의 영향을 받아 27일 밤과 28일 사이 울릉도ㆍ독도와 서해안지방에 다소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또 27일 오후부터 바람이 점차 강해져 추워지면서 28일 서울 낮 기온도 영하권을 보이는 등 2~3일 한파가 찾아오다가 주말께 날씨가 조금씩 풀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27일 "오늘 오후부터 바람이 점차 강하게 불고 추워지겠으며 특히 오늘 밤과 내일 사이 울릉도ㆍ독도와 서해안지방에는 다소 많은 눈이 내리는 곳도 있을 것이다"고 밝혔다.

이틀 동안 강원 영동 1~5cm, 울릉도ㆍ독도 3~8cm, 북한 5~20cm의 눈이 내리겠고 충남 서해안, 호남 서해안, 제주 산간에는 28일 하루 동안 3~8cm, 충남(서해안 제외), 호남(서해안 제외), 제주(산간 제외), 서해 5도에는 1~5cm의 적설량을 기록할 전망이다.

기상청은 충남 태안군ㆍ당진군ㆍ서산시ㆍ보령시ㆍ서천군ㆍ홍성군, 전남 장성군ㆍ무안군ㆍ함평군ㆍ영광군ㆍ목포시ㆍ신안군(흑산면 제외), 전북 고창군ㆍ부안군ㆍ군산시ㆍ김제시ㆍ정읍시는 28일 아침, 제주 산간, 울릉도ㆍ독도는 28일 오전 대설 가능성을 예고하며 27일 오전 대설 예비특보를 발효했다.

눈과 함께 추위도 찾아와 찬 대륙 고기압의 영향을 점차 받아 이날 오후부터는 바람이 강해지면서 추위가 찾아오겠으며 해상에서도 강한 바람과 함께 전 해상에서 물결이 2~4m로 높게 일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이날 서울 아침기온은 2.7도를 기록했지만 28일 아침에는 영하 6도까지 급격히 떨어지고 낮기온도 영하 3도를 나타낼 것으로 보이며 29일 아침에는 수은주가 영하 8도까지 내려가 한파가 이어질 전망이다.

추위는 주말께 조금씩 풀리겠고 다음주 초반에는 평년기온을 웃도는 포근한 날씨가 다시 찾아올 것으로 보인다.

한편 영남지방을 중심으로 대기 건조 상태가 일주일째 이어지고 있어 화재예방에 대한 주의가 필요하고 내륙지방은 아침에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도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kaka@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오늘밤내일,서해안,울릉도에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544
全体アクセス
15,968,233
チャンネル会員数
1,83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11

공유하기
[방독면 쓴 거리의 화가]
10年前 · 18,794 視聴

00:57

공유하기
[조선시대 전주 한눈에]
10年前 · 547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