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연 탑승 소유스 우주선, ISS 도킹

2008-04-11 アップロード · 175 視聴

3시간 후 ISS 탑승..이씨는 158번째 ISS 탑승자

(모스크바=연합뉴스) 남현호 특파원 = 한국 최초 우주인 이소연(29)씨를 태운 러시아 소유스 우주선이 10일 오후 9시 57분(한국시간) 국제우주정거장(ISS)과의 도킹에 성공했다.
러시아 연방우주청과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소유스호와 ISS간 도킹이 예정시간 보다 약 3분 빠른 오후 9시57분께 이뤄졌다고 밝혔다.
소유스 우주선은 발사 49시간 30여 분만인 오후 9시 57분 지구를 34바퀴 돌면서 궤도 높이를 ISS가 있는 338㎞로 높인 다음 ISS에 접근, ISS와 일직선상에 위치한 뒤 초당 50cm의 상대 속도로 ISS접근, 도킹 22분전 5km까지 근접했고 17분을 남겨두고 소유스와 ISS는 도킹을 위한 자동 조절 시스템으로 돌입했다.
소유스는 ISS의 도킹 부분을 일치시키며 원추형 나사모양의 탐침(45cm)을 ISS 도킹 부분에 진입시켰고 ISS를 서서히 끌어당기면서 결합을 완료했다.
ISS와의 도킹은 Approaching(접근)-Alignment(일치)-Soft docking(도킹부분 진입)-Probe retraction(탐침 수축)-Hard docking(밀봉)-Hatch open(도킹 완료) 등 6단계의 과정으로 진행됐다.
도킹 성공 뒤 7분이 지난 뒤 세르게이 볼코프(34)선장은 임무통제센터(MCC)와 교신에서 "승무원 모두 양호한 상태다. 우주선에 아무런 문제없으며 프로그램에 따라 진행되고 있다"는 무선을 보내왔다.
도킹을 마친 우주인들은 소콜우주복을 벗고 ISS에서 생활시 입게되는 근무복으로 갈아입은 뒤 다시 지구 궤도를 2바퀴 더 돌게 된다. 이 시간 소유스 탑승 우주인은 우주선이 ISS와 완전히 밀봉됐는 지와 소유스호와 ISS간 기압 차 등을 조정하게 된다. 이 씨와 볼코프 선장, 비행 엔지니어 올레그 코노넨코(43) 등 우주선 탑승자 3명은 도킹 개시 3시간 가량 뒤인 11일 오전 0시 54분께 10분에 걸쳐 소유스 우주선의 해치(hatch)가 열리면 우주인들은 직경 90cm크기의 해치를 통해 ISS로 옮겨 타게 된다.
지금까지 ISS에 탑승한 우주인은 모두 155명이며 ISS 탑승은 관례에 따라 선장과 비행엔지니어, 실험전문가 순으로 이뤄질 예정이어서 이 씨는 158번째 ISS 탑승자가 될 것으로 보인다..
세 우주인이 ISS에 탑승하면 전통에 따라 ISS 거주하며 임무를 수행하고 있는 페기 휫슨, 유리 말렌첸코, 가렛 레스만 등 우주인 3명이 새로운 우주인을 환영하는 우주인 환영식이 열린다.
모스크바 임무통제센터(MCC)에서 대기하는 러시아 연방우주청과 한국 정부 관계자는 11일 오전 1시 20분께 우주인 6명과 10여분간 인터뷰를 할 예정이며 이 모습은 생중계 돼 전 국민에게 전해지게 된다.
이 씨는 환영행사 등을 마친 뒤 곧 식물생장실험과 미세 중력환경에서 세포배양 실험, 초파리의 중력반응과 노화 유전자 탐색 실험 등 3가지 실험을 시작할 예정이며 19일까지 페기 윗슨, 말렌첸코 등과 함께 귀환선을 타고 카자흐스탄 초원지대로 돌아오게 된다.
hyunho@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이소연탑승소유스우주선,ISS도킹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644
全体アクセス
15,955,688
チャンネル会員数
1,748

국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45

공유하기
베이징의 봄
8年前 · 40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