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이 주한외교관에 한국어 가르친다

2008-04-17 アップロード · 61 視聴

서울 강남구 `대학생 외교사절단 발대식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서울 강남구는 16일 주한외교관에게 한국어를 가르치는 대학생 자원봉사단체인 대학생 민간외교사절단을 출범시켰다.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호텔에서 열리는 발대식에는 미국, 프랑스, 페루 등 34개국 54명의 주한외교관과 대학생 자원봉사자 사절단 49명이 참석했다.

사절단은 발대식을 시작으로 주한외교관과 그 가족에게 1대1로 한국어를 무료로 가르쳐 주게 된다.

특히 맹정주 강남구청장도 한국어교육 자원봉사자로 참여해 아르헨티나 공사 페데리코 모르시오(Federico Morchio) 부부에게 한국어를 가르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주한외교관과 대학생이 1대1 결연서약서를 작성하고 지난해부터 한국어 수업을 받아온 파키스탄 영사 사자드 하이덜(Syed Sajjad Haider)씨가 한국어로 인사말을 했다.

강남구는 지난해부터 영어에 능숙한 대학생 자원봉사자 23명과 한국어를 배우기를 희망하는 주한외교관을 1대1로 짝을 맺어 주 1회 한국어 교육을 실시해 왔다.
sungjinpark@yna.co.kr
촬영.편집:신형섭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대학생이주한외교관에한국어가르친다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568
全体アクセス
15,960,189
チャンネル会員数
1,60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1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8年前 · 53 視聴

42:15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8年前 · 36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