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리랑카 정부, 부천 석왕사에 불상 기증

2008-04-23 アップロード · 278 視聴

라자파크세 대통령 "이주노동자 지원 활동에 감사"

(콜롬보스리랑카=연합뉴스) 박인영 기자 = 스리랑카 정부가 한국 내 스리랑카 이주노동자에 대한 지원 활동을 펼치고 있는 부천 석왕사(주지 영담스님)에 감사의 뜻을 담아 불상을 기증했다.

석왕사는 1995년 부천시에 외국인노동자의 집을 개소한 이후 스리랑카를 비롯한 국내 외국인 이주노동자들을 위한 의료, 법률지원과 외국인 인권보호 활동을 벌인 인연으로 불상을 기증받게 됐다.

19일 오전 10시(현지시각) 스리랑카의 수도 콜롬보 대통령 궁에서 마힌드라 라자파크세 대통령과 각료들, 석왕사 주지 영담스님과 신도 등 한국측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불상 이운 법회가 봉행됐다.

스리랑카의 음력 보름에 해당하는 포야(POYA)데이에 열린 이날 법회는 공식적으로 1만2천여명에 이르는 한국내 스리랑카 이주노동자에 대한 지원 활동을 벌여온 석왕사에 스리랑카 정부 차원에서 감사의 뜻을 전하기 위해 마련됐다.

라자파크세 대통령은 법회에서 "부천 석왕사가 한국내 스리랑카 이주노동자들의 안정적인 한국 정착을 위해 헌신적으로 지원해준 데 대해 스리랑카 정부를 대표해 감사의 뜻을 전한다"고 말했다.

스리랑카 정부가 석왕사에 봉안하기 위해 특별히 제작한 불상은 1.5t 크기의 좌불로 라자파크세 대통령은 한국 이운을 앞두고 매일 불상에 기도를 올리는 등 정성을 들였다고 스리랑카 정부 관계자는 전했다.

이 불상을 국내로 이운하기 위해 영담스님과 신도 100여명은 지난 16일 5박6일 일정으로 스리랑카를 방문했으며 시기리아락 바위 궁전과 아바야기리 대탑 등 스리랑카의 대표적 불교 유적을 순례했다.
mong0716@yna.co.kr
영상취재:박인영 기자. 편집:조동옥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스리랑카정부,부천석왕사에불상기증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411
全体アクセス
15,973,088
チャンネル会員数
1,864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43:52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9年前 · 17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