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 3억원대 가장 많아져

2008-05-10 アップロード · 311 視聴

(서울=연합뉴스) 강영두 기자 = 작년말부터 노원, 도봉 등 강북권 집값이 크게 오르면서 서울 아파트의 가격 중심이 2억원대에서 3억원대로 이동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써브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 115만9천180가구 가운데 3억원대 아파트는 21만5천565가구로 2억원대(21만4천895가구)를 넘어선 것으로 조사됐다.

강북권 상승세가 시작된 지난해 10월에는 2억원대와 3억원대가 각각 24만8천256가구와 15만5천252가구로, 2억원대가 3억원대보다 10만가구 가까이 많았다.

그러나 지난 6개월동안 2억원대는 3만3천여가구가 줄어든 반면 3억원대는 6만가구가 늘어나 서울 아파트의 가격 중심이 2억원대에서 3억원대로 이동했다.

최근 6개월동안 3억원대 아파트가 가장 많이 늘어난 지역은 노원구로 1만351가구에서 2만7천104가구로 1만6천753가구 늘었다. 이어 도봉구(1만3천241가구), 구로구(7천791가구), 중랑구(6천60가구), 강북구(4천876가구), 금천구(4천101가구) 등 순이었다.

반면 같은 기간 1억원 미만 아파트는 4만6천421가구에서 1천259가구로 97% 급감했으며, 1억원대도 60%(22만1천137→8만8천937가구) 감소했다.

이에 따라 전반적인 부동산 시장 안정세에도 불구하고 상대적으로 낮은 가격이었던 아파트들이 크게 상승함에 따라 서민의 내집마련 부담은 더욱 커지게 됐다.

영상구성.편집 : 전현우 기자

k0279@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서울,아파트,3억원대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102
全体アクセス
15,952,813
チャンネル会員数
1,677

경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