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영 "상습적으로 폭행당했다"]

2007-01-02 アップロード · 1,506 視聴

[병실 공개하며 이찬 주장 전면 부인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파경을 둘러싼 이찬-이민영 측의 주장이 엇갈리고 있는 가운데, 입원 중인 이민영이 2일 입장을 밝혔다.
이찬에게 폭행당해 코뼈가 부러지고 유산됐다고 주장한 이민영 측은 이날 오전 11시께 강동성심병원에 입원 중인 이민영의 병실을 공개했다.

이민영은 "이찬의 폭행으로 유산됐느냐"는 질문에 고개를 끄덕였으며, "결혼 전에도 상습적인 폭행이 있었으나 결혼 후에는 사람이 달라질 것이라 믿었다"면서 이찬의 주장과 상반된 기존 입장을 재확인했다.

끝으로 이찬에 대한 심경을 묻는 질문에 그는 "그 사람(이찬)도 지금 내 모습을 보면 진심으로 가슴이 아플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코뼈 접합수술을 받은 이민영은 코에 보호대를 하고 있었으며 눈 부위에는 붉은 멍자국이 있었다. 그는 눈가에 눈물을 머금은 채로 바로 옆에서도 거의 알아 들을 수 없을 정도의 작은 목소리로 질문에 답변했다.

한편 이민영의 법률대리인인 김재철 변호사는 "현재 형사고소를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다음은 일문일답.

--12월26일 이찬을 만난 것은 사실인가.
▲만났다. (이찬이) 언니 집에서 요양 중이던 나를 태우러 왔다. 마지막 정리를 하고 돌아왔다. 그날 청평의 모텔에는 가지 않았다.

--이찬은 서로 7~8차례 뺨을 때렸다고 했는데 사실인가.
▲사실과 다르다. 보도된 대로 수십 차례 머리와 얼굴을 구타당했으며 그는 내 머리채를 휘어잡은 채로 운전했다. 나를 발로 차서 차 밖으로 내동댕이쳤다.

--결혼 전에도 상습적인 폭행이 있었는가.
▲그렇다. 폭행 이유는 언제나 그다지 중요한 게 아니었다. 사소한 말다툼으로 시작해 끝에는 언제나 주먹으로 날아왔다. 얼굴에 멍이 들고 이마에 혹이 날 정도로 나를 때렸다.

--그럼에도 결혼한 이유는 무엇인가.
▲매번 집으로 찾아와 몇 시간이고 사죄했다. 내가 나올 때까지 기다리고 눈물로 사죄하는 모습에 매번 용서했다. 결혼 후에는 사람이 달라질 것이라 믿었다. (이찬이) 다시 한번 그러면 손가락을 자르겠다고 맹세했다.

--코뼈 접합수술은 언제 받았는가.
▲12월19일에 얼굴을 맞아 코뼈가 부러졌다. 2~3일 후에 병원에 가서 X레이를 찍었을 때 다시 검사하라는 진단을 받았다. 29일에 코뼈에 이상이 있다는 진단을 받았고, 30일 아침에 10일이 지나 바로 수술을 하지 않으면 코뼈가 굳는다고 해 그날 바로 수술을 받았다.

--이찬은 (이민영의) 어머니가 자존심을 상하게 했다고 하는데.
▲그것과 매번 있는 폭행은 관계가 없다고 생각한다. 자존심을 상하게 하는 말도 하지 않았다.
double@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이민영,quot상습적으로,폭행당했다quot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하나만
2007.09.14 02:03共感(0)  |  お届け
가입후 5분안에 원하는 엔조이파트너만나기!
엔조이파트너만을 구하는곳!
http://KoreaSogeting.com

지겹게 채팅방에서 대기하지 마시고
만남 신청만 등록해노면 핸드폰으로 그녀의
전화번호가 전달됩니다...

망설이지 마시고 지금 바로바로~!삭제
0155
2007.03.24 08:25共感(0)  |  お届け
수고요삭제
0804
2007.03.11 11:03共感(0)  |  お届け
누가진실삭제
0636
2007.03.08 07:58共感(0)  |  お届け
진실은밝혀질겁니다삭제
3618
2007.03.07 06:01共感(0)  |  お届け
잘봤어요비공개라니삭제
아자동운
2007.01.03 09:56共感(0)  |  お届け
문제다..삭제
今日のアクセス
2,860
全体アクセス
15,964,624
チャンネル会員数
1,832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