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산에 황금박쥐

2008-05-22 アップロード · 122 視聴

(제주=연합뉴스) 김승범 기자 = 세계자연유산지구인 한라산에서 황금박쥐라 부르는 붉은박쥐(학명 Myotis formosus)가 연중 서식하는 것으로 처음 확인됐다.

제주특별자치도 환경자원연구원은 한라산 일대의 박쥐류 분포 특성과 서식환경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천연기념물 제452호인 붉은박쥐 2마리가 해발 650m 지점 천연동굴에서 동면한 후 활동하는 것을 관찰했다고 22일 밝혔다.

붉은박쥐는 환경부에서 멸종위기 야생동물Ⅰ급으로도 지정, 보호하는 매우 희귀한 포유류로서 황금박쥐, 오렌지윗수염박쥐라 부르기도 한다.

연구원은 "지난해 5월 발견한 붉은박쥐가 한라산 용암동굴에서 동면한 뒤 활동하고 있다는 것은 세계자연유산지역 내 용암동굴의 생태계가 매우 안정되게 균형을 유지하고 있음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붉은박쥐는 환경에 매우 민감하고 전국적으로 200여 마리밖에 없는 희귀종으로, 주로 곤충을 잡아먹으며 살기 때문에 대기오염의 정도를 가늠할 수 있는 중요한 환경지표 종이다.

제주지역에서 붉은박쥐는 지난 1979년 어승생악에서 암컷 1마리, 88년 어리목에서 수컷 3마리, 2002년 제주시 김녕리 일대 1마리, 2003년 한라산 능하오름 일대 1마리가 각각 관찰된 기록이 있으며, 학계에서는 태풍 등 특정시기에만 도내에 유입돼 관찰되는 종으로 알려져 왔다.

제주도는 한라산에 붉은박쥐가 서식하는 사실이 확인됨으로써 세계자연유산으로서의 가치와 이미지를 상승시키게 될 것으로 판단하고 환경부 등과 연계해 보호대책을 수립하고 연구를 진행하기로 했다.

ksb@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황금박쥐,한라산에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76
全体アクセス
15,949,857
チャンネル会員数
1,685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