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24일 귀국..28일 대표팀 합류

2008-05-22 アップロード · 41 視聴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한국인 최초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와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동시에 제패한 박지성(27.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 우승 메달을 목에 걸고 금의환향한다.

박지성은 24일 오후 3시20분 아시아나항공편으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

22일 새벽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첼시와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에서 팀이 우승하고도 출전자 명단에 빠져 아쉬움을 남겼던 박지성은 경기 직후 모스크바에서 마련된 우승 축하연에 참가한 뒤 동료와 함께 전세기를 타고 영국 맨체스터로 돌아간다.

박지성은 24일 귀국 후에는 다음 날 오전 경기도 화성 전곡항으로 이동해 내달 경기 국제보트쇼 및 코리아 매치컵 세계 요트대회 홍보대사 위촉식에 참가할 계획이다.

공식 행사를 마친 박지성은 28일 소집되는 축구 대표팀에 합류한다. 허정무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3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아시아 3차 예선 3차전인 요르단과 홈경기를 벌이고 박지성은 승리에 힘을 보탠다.

박지성은 다음 달 7일과 14일 치러질 요르단과 투르크메니스탄 원정경기는 물론 같은 달 22일 북한과 월드컵 3차 예선 최종전까지 태극전사들과 함께 할 예정이다.

박지성의 에이전트사인 JS리미티드 측은 "맨체스터에서 우승 퍼레이드 행사는 훌리건 충돌을 우려해 하지 않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새로운 일정이 생기지 않는 이상 24일 한국으로 돌아올 계획이지만 상황에 따라 귀국 일정이 바뀔 수도 있다. 하지만 대표팀 소집은 예정대로 이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영상구성.편집 : 전현우 기자

horn90@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대표팀,합류,24일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1,151
全体アクセス
15,968,545
チャンネル会員数
1,777

스포츠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