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초고속인터넷 품질 양호"

2008-06-12 アップロード · 128 視聴

(서울=연합뉴스) 류현성 기자 =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최시중)는 작년 12월부터 올 4월까지 초고속인터넷 7개 사업자, 13개 상품에 대해 품질을 평가한 결과 모두 양호한 것으로 분석됐다고 12일 밝혔다.

방통위는 이번 품질평가에서 상품별 다운로드/업로드 평균속도는 광고 최고속도의 75% 이상 수준이고, 이용자 만족도도 보통 이상으로 나타났지만 품질보장 기준인 최저보장속도가 상대적으로 낮게 설정돼 있는데다 이론상 최고속도가 실제 속도처럼 광고돼 개선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기술적으로 전체 측정대상자의 평균속도는 다운로드 46Mbps, 업로드 40Mbps로 세계 최고 수준이며, 인터넷망의 안정성을 확인하기 위해 진행한 응답지연시간 및 손실률은 국제표준 권고수준보다 약 5배 이상 우수했다. 특히 100Mbps급 상품의 다운로드 평균속도는 최고속도의 86% 수준이었다.

업체별로 보면 초고속인터넷 가입자들이 피부로 느끼는 서비스 만족도는 KT, 속도면에서는 LG파워콤이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기술적 평가를 종합한 결과 100Mbps상품의 경우 LG파워콤은 광고 최고 속도대비 비율이 91, KT 87, 하나로텔레콤 광랜 78인 것으로 조사됐다.

주관적인 이용자 만족도 조사에서는 KT가 속도, 해지단계, 신규가입 단계, AS 단계에서 가장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고 요금의 경우 CJ케이블넷, 씨앤앰이 우수한 것으로 평가됐다.

방통위는 이번 품질평가 결과를 토대로 품질평가 방법 및 내용 등을 보완해 2008년 초고속인터넷 품질평가를 금년 하반기에 추진할 계획이다. 또 현행 이용약관상의 최저보장속도 및 보상수준을 현실에 맞게 개선해 나가도록 유도할 예정이다.
rhew@yna.co.kr

영상취재.편집: 김해연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품질,양호,국내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748
全体アクセス
15,960,313
チャンネル会員数
1,615

IT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