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촛불시위 원천봉쇄 작전 돌입

2008-06-30 アップロード · 60 視聴

(서울=연합뉴스) 사건팀 = 청와대의 `촛불시위 원천봉쇄 방침이 나온 29일 경찰은 곧바로 미국산 쇠고기 수입 반대 촛불 거리시위의 개최 자체를 무산시키기 위한 봉쇄 작전에 들어갔다.

경찰은 이날 오후 4시께부터 전ㆍ의경 11개 중대, 1천여명을 동원해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 주변을 1∼2겹으로 둘러싸는 `인의 장막을 쳐놓았다.

경찰은 또 차단선 뒤 주변 차로를 전경버스 30여대로 막아놓아 시민들의 촛불집회 참여를 완전히 막아섰다.

이에 따라 서울광장에서 국가인권위원회, 프라자호텔을 잇는 횡단보도를 제외하고는 광장으로 들어가는 모든 길이 차단됐다.

경찰의 이런 조치는 이날 "심야 불법시위에 대해서는 원천봉쇄한다는 것이 정부 방침"이라는 청와대 핵심 관계자의 발언에 이은 것이다.

경찰 관계자는 "시민들의 야간 불법집회 참석을 미리 막는 차원에서 촛불시위를 원천봉쇄하는 문제가 거론됐던 것이 사실이며 법적 근거와 현실성을 고려해 실제 현장에서 어떻게 할 것인지를 고민해 왔다"고 말했다.

경찰은 이날 서울광장으로 들어가는 길목을 막을 뿐 아니라 광장 주변에 있던 음향 및 무대 차량을 모두 견인하는 등 아예 집회가 열리지 못하도록 조치하고 있다.

경찰의 조치로 광장 주변에 주차된 차량 가운데 스피커 장비가 설치된 1.5t 트럭과 화물연대 소유의 11.5t 대형 트럭 등이 견인됐다.

한편 서울광장 원천봉쇄 작업과 차량 견인 등에 거세게 항의하던 촛불집회 참가 시민 16명이 경찰에 연행됐다.
jsinews@yna.co.kr

영상취재 : 김종환 기자, 편집 : 전수일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경찰,돌입,원천봉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274
全体アクセス
15,963,515
チャンネル会員数
1,796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1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9年前 · 25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