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재벌가 자제 주가조작 철저수사 촉구

2008-07-16 アップロード · 13 視聴

홍준표 "무기징역 처할 수 있어야"

(서울=연합뉴스) 조성미 기자 = 한나라당은 16일 검찰수사가 진행중인 재벌가 자제들의 주가조작 의혹 사건과 관련, 철저한 수사를 요구했다.

홍준표 원내대표는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가진 자가 도둑질을 더하는 구조는 있을 수 없다"면서 "검찰은 제대로 수사를 해서 재벌 2, 3세는 무기징역에 처할 수 있도록 사회 규범을 바로 세워야 한다"고 밝혔다.

홍 원내대표는 "금융 시장을 교란하는 악덕 경제사범에 대해서는 지난 2002년 증권거래법과 선물거래법을 개정해 50억원이 넘으면 무기징역에 처할 수 있도록 했다"면서 "지금 문제가 되고 있는 모그룹 손자는 300억원대 이상을 주가조작으로 해먹었다고 하는 데 이건 무기 징역감"이라고 비난했다.

그는 의장 선거를 앞두고 동료 의원들에게 돈봉투를 뿌린 혐의로 서울시의회 신임 의장이 구속되는 등 잡음이 일고 있는 것과 관련, "전국 기초 광역단체 지역에서 의장단 선출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작태는 중앙당 차원에서 윤리위를 열어 빨리 조사를 해야 할 것"이라고 당헌.당규에 따른 징계 방침을 밝혔다.

그는 또 재직기간 변호사 수임 활동을 하지 않겠다는 당 소속 법조인 출신 의원들의 자정 선언 방침과 관련, "빠른 시일 내에 자정 선언을 의원총회에 보내 결의를 해서 한나라당이 로펌당이나 법조당이라는 가진자를 위한 당의 이미지를 불식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jh@yna.co.kr

촬영:김성수 VJ, 편집:이규엽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재벌가,자제,주가조작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568
全体アクセス
15,942,941
チャンネル会員数
1,607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