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산서 돼지고기 샤부샤부 나왔다

2008-08-01 アップロード · 139 視聴


(마산=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 "입에서 살살 녹는 고소한 맛이 일품이네요."

쇠고기, 꿩고기로만 맛볼 수 있었던 샤부샤부 요리가 고품질 흑돼지를 이용한 요리로 첫 출시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1일 경남 마산시 해운동에 문을 연 우리나라 첫 돼지고기 샤부샤부 전문 음식점인 샤브웰 신마산 1호점(대표 권상대)은 발디딜 곳이 없을 만큼 북적거렸다.

이날 식당을 찾은 손님들 중에는 돼지고기를 이용한 샤부샤부 요리가 처음이어서 호기심에서 찾은 이들이 상당수를 차지했다.

신선한 야채와 버섯이 담긴 끓는 육수에 얇게 썬 돼지고기를 넣어 살짝 익힌 뒤 상추와 마늘, 소스 등으로 싸 먹는 돼지고기를 직접 먹어본 손님들의 호응도 폭발적이다.

강영애(58.마산시 해운동)씨는 "돼지고기 맛이 아니고 고소하면서 감칠맛이 나는 아주 독특한 맛"이라며 "육질도 굉장히 부드러워 정말 맛있다"고 말했다.

이날 샤부샤부용으로 식탁에 오른 돼지고기는 진주산업대학교 양돈특화산학협력단(단장 김철욱 교수)과 산청 성축농장(대표 서상식) 등 산.학.관.연이 합작한 농산물품질관리원 인증(제17-17-5-20호) 무항생돈육인 샤브웰포크.

양돈협력단은 샤브웰포크를 생산하기 위해 1995년 일본서 종돈을 도입, 사육해 왔으며 지난 10여년간 성축농장과 공동으로 품종에서부터 사료, 사육기간, 사양관리 등을 차별화해 고품질 무항생제 돼지고기 생산기술을 축적해 마침내 소비자들을 직접 찾게 된 것.

가족들과 함께 식당을 찾은 강동원(30.진주시 신안동)씨는 "돼지고기 샤부샤부 요리를 처음 접해 봤는데 입맛에서 살살 녹는 것이 오히려 쇠고기 샤부샤부보다 훨씬 더 나은 것 같다"고 극찬했다.

특히 손님들은 수입산 쇠고기 등이 잇따라 식탁에 오르고 있는 상황에서 안전하고 경쟁력있는 우리 먹거리의 탄생을 축하했다.

식당 주인 권씨는 "돼지고기가 샤부샤부가 되느냐며 고개를 갸웃거리던 손님들도 직접 먹어본 뒤에는 한결같이 쇠고기 이상으로 맛있다고 말한다"며 "육질은 물론 냄새가 전혀 없어 구이보다 훨씬 더 반응이 좋다"고 말했다.

생산농가와 유통업체, 대학이 공동으로 참여해 설립한 ㈜샤브웰농업회사법인은 앞으로 전문 가맹점의 경우 농장에서 곧바로 샤부샤부용 고기를 공급하고 부재료로 사용하는 각종 야채류와 장류도 친환경 생산농가로부터 직접 공급해 생산자와 소비자 모두에게 부가가치를 높여주기로 했다.

김 단장은 "일반 돼지고기보다 3개월 정도 더 사육해 도축하기 때문에 불포화지방산 등 영양분이 풍부하고 아주 맛있는 유전자들이 발현되는 고품질 돼지고기"라며 "구이나 찌개용으로 그쳤던 돼지고기가 웰빙식으로 즐길 수 있는 샤부샤부 요리 재료로도 변신하면서 금돼지가 된 셈"이라고 말했다.
choi21@yna.co.kr

취재:최병길 기자(경남취재본부),편집:심지미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나왔다,돼지고기,마산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013
全体アクセス
15,965,685
チャンネル会員数
1,823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