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재훈 "키스신요? 예지원의 리드에 따랐을 뿐"

2008-08-04 アップロード · 164 視聴

당신이 잠든 사이에 예지원ㆍ탁재훈 기자회견

(서울=연합뉴스) 김병규 기자 = "예지원씨가 워낙 능숙해서 전 그냥 리드하는대로 따라갔을 뿐이예요"

14일 개봉하는 코미디 당신이 잠든 사이에의 주연배우 예지원과 탁재훈이 1일 서울 용산 CGV에서 열린 첫 시사회 이후 기자회견을 갖고 촬영 뒷얘기를 공개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술만 먹었다 하면 필름이 끊기는 여자 유진(예지원)과 유진의 뒷수습에 바쁜 남자 철진(탁재훈)의 사랑을 담은 로맨틱 코미디 영화다.

예지원과 탁재훈은 자신들의 장기인 코믹 연기를 다양한 애드리브와 함께 펼쳐 코미디에 방점을 찍은 이 영화의 의도대로 관객들에게 기분 좋은 웃음을 선사한다.

기자회견에서는 두 배우 사이의 키스신과 코미디 연기에 대한 질문이 이어졌다.

탁재훈은 키스신에 대해 "찍을 때는 몰랐는데 완성된 영화를 보니 이렇게까지 길었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며 "예지원씨가 워낙 노련해서 나는 그냥 리드하는 대로 몸을 맡겼을 뿐이었다"고 특유의 장난기를 보였다.

탁재훈은 "감독이 넉넉히 시간을 주고 배우들이 애드리브를 충분히 드러낼 수 있는 상황을 만들어줬다"며 "덕분에 재미있는 애드리브가 많이 나올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예지원은 실제 주량을 묻는 질문에 대해 "주량은 와인 1병 정도지만 술을 마시면서 수다 떠는 것을 좋아해 술자리는 즐기는 편이다. 좋은 사람이 있는 즐거운 술자리라면 빼지 않는 편이다"고 말했다.

예지원은 "영화 속에서 직접 술을 먹고 연기하는 장면도 몇 차례 있었다"고 털어놓으며 "하지만 감독님이 술을 먹고 하는 연기보다 맨정신으로 하는 연기가 더 재미있다고 해서 되도록 음주연기는 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옴니버스 영화 어느날 갑자기 중 죽음의 숲을 연출했던 이 영화의 김정민 감독은 "예지원과 탁재훈이 모두 자타가 공인하는 코미디 연기의 달인인 만큼 그들의 명연기를 마음 편하게 카메라에 담기만 했다"며 "예지원은 부담스러웠을 법한 오버 연기를 재미있게 소화해 줬고 탁재훈은 진지함과 코믹함 사이에서 중용을 잘 지켜줬다"고 칭찬했다.

bkkim@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따랐을,리드에,뿐quot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681
全体アクセス
15,957,048
チャンネル会員数
1,773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03

공유하기
클릭뉴스 윤아 아버지
8年前 · 434 視聴

00:50

공유하기
클릭뉴스 송일국 무휼
8年前 · 85 視聴

00:50

공유하기
클릭뉴스 이효리 놀러와
8年前 · 689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