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한국, 그레나다.코스타리카와 합동 입촌식

2008-08-05 アップロード · 43 視聴


(베이징=연합뉴스) 특별취재단 = 2008 베이징올림픽에서 세계 10강을 노리는 태극전사들이 선수촌에 공식 입촌했다.

한국선수단은 5일 오후 2시 올림픽선수촌 앞 국제지역내 국기광장에서 이연택 대한올림픽위원회(KOC) 위원장과 김정행 선수단장을 비롯해 펜싱과 수영, 역도, 조정, 하키 등 선수와 임원 65명이 참석한 가운데 입촌 행사를 가졌다.

중남미의 그레나다, 코스타리카와 공동으로 진행된 입촌식은 천즈리 올림픽선수촌의 환영사에 이어 세 나라 국기가 차례로 게양됐고 선물교환과 합창단의 환영 찬가 등으로 20여분간 진행됐다.

한국은 지난 달 27일 선수촌이 문을 연 뒤 1호 입촌식을 가진 주최국 중국부터 37번째로 입촌한 국가가 됐다.

입촌식이 끝난 뒤 이연택 KOC 위원장은 "반드시 금메달 10개 이상 획득해 세계 10강을 지키겠다"고 각오를 보였다.

한편 한국은 여자핸드볼과 여자하키, 펜싱,사이클,유도,역도 등의 선수들이 서우두공항에 도착해 베이징에는 13개 종목 223명이 입촌했고 친황다오의 축구, 칭다오의 요트, 홍콩의 승마선수까지 포함하면 16개 종목 249명이 중국에서 막
판 컨디션을 조율중이다.

영상취재: 장현구 기자 (특별취재단) , 편집: 김지민 VJ

shoeless@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그레나다코스타리카와,올림픽,입촌식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576
全体アクセス
15,960,703
チャンネル会員数
1,786

스포츠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