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인이 가장 좋아하는 한류스타는 이영애

2008-08-11 アップロード · 253 視聴

관광공사 설문조사…송혜교.전지현.배용준.지진희.비 등도 인기

(홍콩=연합뉴스) 정재용 특파원 = 홍콩 사람들이 가장 좋아하는 한국의 연예인은 이영애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와 함께 홍콩 사람 열명 가운데 아홉명이 한류(韓流) 열풍에 대해 잘 알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같은 사실은 한국관광공사 홍콩지사가 지난 6월14∼15일 홍콩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08 홍콩국제관광박람회에 참석한 홍콩인 1천632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드러났다.

11일 한국관광공사의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홍콩인들은 가장 좋아하는 연예인(복수응답)을 물은데 대해 이영애를 꼽은 응답자가 16.1%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송혜교(15.9%), 전지현(10.2%), 배용준(8.1%), 지진희(6.8%), 가수 비(5.9%)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한국의 TV 드라마 가운데 가장 인상적인 작품을 물은데 대해선 이영애가 주인공으로 등장한 대장금을 꼽은 응답자가 26.7%로 가장 많았고 이어 전지연 주연의 엽기적인 그녀(18.5%), 송혜교가 열연한 가을동화(13.4%), 역시 송혜교 주연의 풀하우스(13.3%), 김선아의 내 이름은 김삼순(7.9%) 등의 순으로 응답했다.

한류에 대해 알고 있는지를 물은 결과 조사 대상자의 90.9%가 알고 있다고 응답한 반면, 모른다는 답변은 9.1%에 불과했다.

또 한류가 몇년 가량 지속될 것인지에 대해서는 3년 이상이라고 답변한 사람이 45.7%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5년 이상(26.5%), 1년 이상(17.3%), 10년 이상(10.5%) 등으로 순으로 꼽았다.

한국관광을 결정할 때 한류가 미치는 영향의 정도를 물은데 대해 응답자의 87.7%가 아주 큰 영향을 미친다(49.5%)거나 다소 영향을 미친다(38.2%)라고 답변했다.

한국관광하면 떠오르는 대표적인 이미지는 무엇인가라는 물음에 대해서 응답자들은 관광지 (38.4), 김치·불고기·삼계탕 등 음식(25.3%), 한류(15%), 인삼(4.9%), 눈과 스키(4.8%), 쇼핑(3.2%) 등의 순으로 꼽았다.

한국을 방문할 계획이 있는지를 물은 결과 응답자의 77.4%가 방한하겠다고 응답, 한국관광에 대해 높은 관심을 보였으며 방한 시기에 대해선 1년 이내(52.5%), 6개월 이내(24.5%), 3년 이내(20%) 등의 순으로 답변했다.

방문 희망지로는 제주도를 꼽은 응답자가 39.5%로 가장 많았으며, 이어 서울(33.9%), 부산(15.9%), 강원도(10.2%) 등으로 조사됐다.

이어 한국방문시 희망하는 관광활동(복수응답)을 물은 결과 자연 관람(13.5%), 역사유적 및 문화참관(12.9%), 한국음식 체험(12.3%), 쇼핑(12.2%), 테마파트 방문 레저활동(8%), 스키 및 눈썰매 타기(5.7%) 등으로 순으로 파악됐다.

관광공사 홍콩지사 제상원 지사장 직무대행은 "홍콩사람들이 한류에 깊은 관심이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면서 "한류를 한국관광으로 연결하기 위해 다양한 관광상품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영상구성.편집 : 전현우 기자

jjy@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가장,이영애,좋아하는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9
全体アクセス
15,962,734
チャンネル会員数
1,687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49

공유하기
클릭뉴스 개막식 립싱크
8年前 · 110 視聴

01:06

공유하기
클릭뉴스 이배영 시선희
8年前 · 185 視聴

00:58

공유하기
클릭뉴스 한예린
8年前 · 513 視聴

01:11

공유하기
클릭뉴스 김연아 축하글
8年前 · 240 視聴

00:45

공유하기
클릭뉴스 차예련 샤워신
8年前 · 2,375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