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교계, 종교편향 항의 실천 선포식

2008-08-11 アップロード · 49 視聴

청와대 앞 1인 시위ㆍ릴레이 단식 등

(서울=연합뉴스) 양태삼 기자 = 불교계가 정부의 종교 편향에 항의하기 위해 계획 중인 범불교도 대회를 앞두고 11일부터 1인 시위와 릴레이 단식 등에 나섰다.
조계종 총무원은 이날 오전 11시30분 서울 견지동 조계사 일주문 앞에서 실천 선포식을 갖고 매일 낮 2시간씩 청와대와 세종로 정부종합청사 앞에서 1인 시위에 들어갔다.
또 조계사 앞에 천막을 치고 총무원 국장급 스님들이 하루씩 돌아가며 단식하는 연좌 항의를 시작했다.
이날 1인 시위에는 불교환경연대 집행위원장인 지관 스님과 실천불교전국승가회 사무처장인 효진 스님이 각각 나섰으며, 릴레이 단식은 조계종 총무원 총무국장인 혜경 스님부터 시작했다.
실천 선포식에서는 총무원 직원 2명이 삭발식을 가졌다.
이와 함께 오후 2시에는 총무원 국제회의장에서 조계종과 천태종, 태고종 등 불교 종단 대표자들이 참여하는 범불교계 긴급 대표자회의를 열어 범불교도 대회 개최를 공식 결의했다고 조계종 총무원이 밝혔다.
tsyang@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불교계,선포식,실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06
全体アクセス
15,972,582
チャンネル会員数
1,895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24:28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전)
9年前 · 8 視聴

00:50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9年前 · 101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