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의술연합회 "전통의술 합법화하라"

2008-08-15 アップロード · 76 視聴


333인 참여 `한민족 의료주권 선언서 발표

(서울=연합뉴스) 김길원 기자 = 민중의술전국연합회(회장 이규정 전 국회의원)는 15일 민족전통의술을 합법화해 의료주권을 되찾자는 취지의 한민족 의료주권 선언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 주최측은 `한민족 의료주권 선언서를 채택하고, 이수성 전 총리와 이규정 전 국회의원, 이기택 전 민주당 총재, 김지하 시인 등 333인이 서명했다.

민중의술전국연합회는 선언서를 통해 "민족전통의술을 시술자격에 제한을 두고 면허제란 울타리 속에 가두고 억압해온 지 100년의 세월이 흘렀다"면서 "민족전통의술이 명맥만 유지한 채 엄청난 퇴보를 가져왔고 그 손실도 크다"고 주장했다.

연합회는 또 "전통 토착의술은 그 나라 민족의 역사이며 혼이고 문화이기 때문에 정서, 체질, 습성, 기후, 풍토에 가장 알맞게 발달해 왔다"면서 "환자가 어떤 치료방법을 선택할 것인가는 하늘로부터 부여받은 절대적 기본권리"라고 덧붙였다.

연합회는 이어 "세계최고의 손재주, 가장 발달한 감성, 뛰어난 의료자질을 기본바탕으로 하는 우리의 민중의술은 수천 년 동안 임상시험을 거쳐 안전성과 우수성이 입증된 과학적인 의술"이라며 "특정 의료집단의 이익보호가 아니라 국민의 건강을 위해 제도 개선과 의료법 개정, 의료교육 개혁을 실시하라"고 요구했다.
bio@yna.co.kr
http://blog.yonhapnews.co.kr/scoopkim
(촬영.편집:김성수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민중의술연합회,합법화하라quot,quot전통의술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경남 함안군칠원면사
2008.08.16 14:19共感(0)  |  お届け
경남 함안군칠원면사무소 남자3099이죽음을 함안군칠원면사무소 경남신문 김동식 이영진 마산내서읍면사무소 마창교차로 김병선 함안군칠원면사무소 남자30909이죽음을여자3ㅕㅇ (2008-08-14 12:17:51) (2008-08-14 12:18:11) wqeweq12 함안군칠원면사무소 남자30909이죽음을여자3ㅕㅇ (2008-08-14 12:17:51) (20 (2008-08-16 14:09:12) 삭제
今日のアクセス
1,779
全体アクセス
15,943,489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