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윤 "검찰 영장청구는 졸속수사"

2008-09-03 アップロード · 12 視聴


(서울=연합뉴스) 신지홍 기자 = 민주당 김재윤 의원은 3일 자신에 대한 검찰의 사전구속영장 청구와 관련 "대질조사 등 요청을 무시하고 일방적으로 영장을 청구한 말도 안되는 졸속수사"라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검찰이 전날 제주도 병원 인허가 로비청탁과 함께 3억여원을 받은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하자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검찰이 누명을 씌워 수사를 해 통탄스럽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3억원을 빌릴 때 차용증을 쓰고 추적가능한 수표로 받았고 수표번호가 적힌 영수증도 썼다"며 "수표 3억원은 세탁과정 없이 채무변제와 사무실 경비 등으로 투명하게 사용했으며 단 한푼도 로비나 불법으로 사용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또 "검찰은 3억원이 로비자금으로 사용되지 않은 것을 알고도 무리한 짜맞추기 수사로 영장을 청구했다"고 덧붙였다.

박주선 최고위원도 이날 확대간부회의에서 "김 의원에 대한 사전영장 청구를 보며 이는 야당탄압이자 공안정국 조성을 위한 것이라고 밖에 말할 수 없다"며 검찰의 재수사를 촉구했다.

특히 그는 "현 정부는 검찰을 앞세워 지난 6개월간의 실정에 대해 국면전환을 위해 공안정국을 조성하고 있다"며 "좌시하지 않겠다"고 경고했다.

이와 관련, 촛불집회 과잉진압을 비롯한 공안정국 조성 등 논란에 휩싸인 어청수 경찰청장이 1일 국회를 찾아 민주당 원혜영 원내대표와 유선호 법제사법위원장 등을 예고없이 방문한 것으로 파악됐다.

어 청장은 원 원내대표와의 면담에서 종교편향 논란과 촛불집회 진압행태 등에 대해 해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은 이번 정기국회에서 어 청장의 해임을 관철한다는 입장을 표명한 바 있다.
shin@yna.co.kr
촬영.편집=이상정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김재윤,영장청구는,졸속수사quot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322
全体アクセス
15,965,220
チャンネル会員数
1,744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