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관 스님, 동화사 방문 경찰청장 외면

2008-09-10 アップロード · 100 視聴


"방문 받을지 좀 더 논의해 결정할 터"

(대구=연합뉴스) 양태삼 기자 = 불교 조계종 총무원장인 지관 스님이 10일 오후 대구 동화사로 찾아온 어청수 경찰청장과 마주쳤으나 손만 잡은 후 아무말도 건네지 않고 헤어졌다.

지관 스님은 이날 오후 4시50분께 동화사 대웅전 앞 마당에서 어 청장과 마주쳤으나 잠시 손만 잡았고 아무런 말을 건네지 않았다고 지관 스님을 수행한 조계종 호법국장 경우 스님과 범불교 대책위원회 사무처장인 혜일 스님이 전했다.

이들은 "대웅전에서 (범불교도대회 준비 간담회) 회의장으로 내려가던 도중 어 청장이 큰 스님 저 왔습니다라며 다가와 지관 스님의 손을 잡았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지관 스님은 곧바로 오후 5시에 대웅전 아래 성보박물관에서 열린 대구ㆍ경북권 지역별 범불교도대회 준비 간담회에 참석했다.

어 청장은 이후 경내에 머물다 회의가 끝난 오후 7시께 지관 스님이 다른 스님들과 공양(식사) 중인 선열당 안으로 들어가려 했으나 스님들이 가로 막는 바람에 10여분간 실랑이를 벌이다 결국 지관 스님을 만나지 못하고 돌아갔다.

조계종 총무원 관계자는 "어 청장이 찾아오겠다고 연락이 왔지만 사퇴를 요구하는 마당에 방문을 한다고 문제가 풀리는게 아니라는 입장을 전했다"면서 "방문을 받아들일지는 앞으로 좀 더 논의해봐야 한다"고 말했다.

불교계는 정부의 종교편향에 항의하며 4대 요구사항 중 하나로 어 청장의 사퇴를 내걸어 왔다.

영상취재: 홍창진 기자 (대구경북취재본부) , 편집: 김지민VJ

tsyang@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경찰청장,동화사,방문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779
全体アクセス
15,940,787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