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 "나는 자녀 3명, 손태영은 2명 바란다"

2008-09-28 アップロード · 651 視聴


(서울=연합뉴스) 김지연 기자 = "저는 아이 3명을 두기를 바라는데 태영이는 몸매가 걱정돼서 2명만 낳고 싶다고 하네요.(웃음)"

배우 권상우는 28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동 신라호텔에서 손태영과의 결혼식을 앞두고 잠시 취재진과 팬들 앞에 서서 결혼 소감과 가족 계획 등을 설명했다.

밝은 표정으로 나타난 권상우는 "아직도 실감이 안 난다"며 "결혼 준비할 때는 떨리지 않았는데 지금은 영화제 같은 중요한 행사 때와 비교도 안 될 정도로 떨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신혼여행 대신 유럽으로 화보촬영 여행을 다녀왔던 이들은 결혼식 이후 강남구 삼성동에서 신접살림을 차릴 예정이다.

권상우는 "어젯밤에는 아무것도 하지 않고 푹 쉬었다"며 "오늘 식이 끝난 뒤에는 아름다운 음악을 틀고 신부와 함께 춤을 추고 싶다"고 말했다.

권상우는 손태영을 소개시켜 준 동료 배우 김성수와 아침에 통화했다면서 "처음 1분 동안은 아무 말 없이 웃기만 했다"며 "이렇게 행복한 날이 올지 둘 다 몰랐기 때문"이라고 소개했다.

취재진의 질문에는 주로 권상우가 답했으며 손태영은 짤막하게 "갑작스레 결혼 소식을 말씀드리게 돼 죄송하다"며 "앞으로 열심히 살겠다"고 말했다.

손태영은 이날 소매 없이 주름이 잡힌 톱에 벨라인으로 살짝 퍼지는 크림색 웨딩드레스를 입고 깔끔한 올림 머리에 티아라와 면사포를 썼으며 권상우는 어두운 색 턱시도를 입고 붉은색 넥타이를 맸다.

비공개로 진행된 이날 결혼식에는 신랑ㆍ신부로부터 초청받은 하객을 제외하고는 식장 접근이 제한됐으며 권상우와 손태영은 오후 5시 결혼식을 앞두고 오후 3시30분께 영빈관 앞에 모여있는 취재진과 팬들 앞에 나타나 6분가량 질문에 답변한 뒤 자리를 떴다.

이 자리에는 200여 명의 취재진보다 많은 수의 여성 팬들이 찾아왔다. 삼삼오오 모여든 한류스타 권상우의 일본 팬들은 큰 소리로 환호성을 지르면서도 쉴 새 없이 디지털카메라에 이들의 모습을 담았다. 일본 전통의상인 유카타를 차려입고 온 팬들도 눈에 띄었다.

친구 2명과 함께 일찌감치 호텔을 찾은 40대 일본인 여성은 "권상우씨가 손태영씨와 행복하게 살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여기까지 찾아왔다"고 말했다.

취재진은 권상우와 손태영이 자리를 뜬 이후에 곧바로 앞다퉈 영빈관 입구 쪽으로 이동해 하객으로 참석한 스타들을 취재하기 위해 다시 열띤 경쟁을 벌였다. 또 스타들이 나타날 때마다 팬들은 디지털카메라를 치켜들며 큰 소리로 환호성을 질렀다.

하객으로는 배우 장동건, 이병헌, 이동건, 소지섭, 송승헌, 오지호, 김성수, 하지원, 박용하, 이정재, 연정훈-한가인 부부, 김승우-김남주 부부, 이미연, 이한위, 이의정, 변정수, 가수 황보, 코미디언 임하룡, 이휘재, 영화감독 곽경택 등 스타들이 총출동했다.

cherora@yna.co.kr

영상취재.편집 : 이재호PD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2명,3명,권상우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677
全体アクセス
15,955,415
チャンネル会員数
1,749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3

공유하기
클릭뉴스 찐빵소녀2
8年前 · 461 視聴

00:54

공유하기
클릭뉴스 소희 카메오
8年前 · 216 視聴

01:10

공유하기
클릭뉴스 정선희 출두
8年前 · 202 視聴

00:54

공유하기
클릭뉴스 이상우 자작곡
8年前 · 1,154 視聴

00:47

공유하기
클릭뉴스 지애 투병
8年前 · 21 視聴

00:56

공유하기
클릭뉴스 서인영 복근
8年前 · 86 視聴

01:00

공유하기
클릭뉴스 권상우 눈물
8年前 · 67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