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산 식품 안전성 검사 강화 촉구

2008-09-29 アップロード · 12 視聴


(서울=연합뉴스) 송진원 기자 = 생협전국연합회, 여성민우회생협, 한살림, iCOOP생협연합회 등 4개 단체는 29일 오전 서울 은평구 식품의약품안전청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식약청은 멜라민 검출 가능성이 있는 식품을 철저히 조사하고 중국산 수입식품 전체에 대한 안전성 검사를 강화하라"고 요구했다.

이들 단체는 "중국에서의 멜라민 파동은 지난해부터 문제가 됐지만 식약청은 `식품 원료 허가 물질이 아니어서 걱정할 필요가 없다며 적극 대처하지 않았다"고 꼬집은 뒤 "보건당국의 안이한 인식과 늑장 대응, 땜질식 사후대책으로 국민의 안전과 건강이 심각히 위협받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들 단체는 이어 식약청에 "멜라민 오염 가능성이 있는 식품과 사료에 대해 수입ㆍ유통을 금지하고 해당 제품을 철저히 회수ㆍ폐기하라"고 요구하고 "중국산 식품을 포함한 모든 수입식품에 정확한 원산지 표시와 유통과정 추적시스템을 마련해야한다"고 주문했다.

이들 단체는 또 "식약청은 실효성 없는 대책이 아닌 포괄적 식품안전시스템을 갖추고 식품사고 발생 시 해당업체, 사고제품, 유통물량, 회수 및 폐기물량 등의 정보를 철저히 공개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촬영, 편집: 신상균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강화,검사,식품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414
全体アクセス
15,942,787
チャンネル会員数
1,600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0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8年前 · 6 視聴

21:04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전)
8年前 · 12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