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첫 춤 추는 인간형 로봇 마루 탄생

2008-10-13 アップロード · 250 視聴


KIST 유범재 박사팀..걸으면서 자유롭게 상체운동



(서울=연합뉴스) 이주영 기자 = 걸으면서 양팔을 자유롭게 움직이고 음악에 맞춰 춤을 출 수 있는 인간형 로봇(휴머노이드)이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개발됐다.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원장 금동화)은 13일 인지로봇연구단 유범재 박사팀이 인간처럼 유연한 작업이 가능하도록 상ㆍ하체를 같이 움직이는 전신운동과 사람의 다양한 작업동작을 실시간으로 따라하도록 원격제어를 할 수 있는 인간형 로봇 마루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상체와 하체를 동시에 움직이는 전신운동을 하는 로봇으로는 일본 혼다사(社)의 아시모가 세계적으로 유명하지만 국내에서는 걷는 동작과 상체 동작을 따로 하는 휴머노이드 로봇이 개발된 것은 마루가 처음이다.

연구진은 전신운동 계획 기술과 실시간 운동변환을 통한 원격제어 기술을 마루에 적용해 사람처럼 유연한 동작을 할 수 있게 함으로써 로봇이 걸어가면서 팔을 움직이며 작업을 할 수 있는 기본기를 갖추게 했다고 밝혔다.

전신운동계획 기술은 로봇이 걸을 때 팔 동작에 의해 발생하는 무게 중심의 변화에 로봇 스스로 대응해 자신의 보행 패턴을 계획할 수 있도록 한 것으로 마루는 이날 텔미 등 음악에 맞춰 춤추는 모습을 선보였다.

또 실시간 원격제어 기술은 사람의 동작을 바로 배우거나 멀리 있는 사람이 로봇의 동작을 제어할 수 있도록 한 것으로 마루는 멀리 있는 사람이 모션캡처시스템을 입고 동작을 하면 그 정보를 실시간으로 변환해 따라할 수 있다.

마루는 오는 16~19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로보월드 2008 전시회에서 일반인에게 처음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연구진은 또 이날 물건을 인식해 전달하는 휴머노이드 마루-M도 공개했다. 마루-M은 인간형 스테레오 시각 센서를 사용해 사람들의 얼굴을 알아보고 여러 개의 물건 중 지정된 물건을 잡아 지시한 사람에게 전달할 수 있다.

유 박사는 "마루는 단순히 두 발로 걷거나 뛰는 기존 휴머노이드 로봇 연구에서 벗어나 인간 대신 노동을 할 수 있다는 로봇의 본질적 목표에 맞게 작업하는 휴머노이드 로봇으로 개발됐다는 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가사노동 등 작업을 하는 인지 휴머노이드 로봇 개발을 현실화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촬영, 편집: 정창용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국내,로봇,마루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118
全体アクセス
15,940,126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IT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