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노사 사회공헌기금 7억6천만원 기탁

2008-10-22 アップロード · 63 視聴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현대자동차 노사가 지역사회를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위해 총 7억6천만원의 기금을 울산시에 전달했다.

노사는 22일 오전 11시30분 울산광역시 시장실에서 현대차 윤여철 사장과 정창봉 금속노조 현대차지부 부지부장 등 현대차 노사대표를 비롯해 박맹우 울산시장, 김명규 사랑의 열매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달식을 가졌다.

노사는 이날 전달식에서 ▲장애인 보호장구 수리센터 신설 ▲장애학생 계절학교 운영 ▲ 저소득 어르신 보행보조기 지원 등을 위한 사회공헌기금 2억6천만원을 전달했다.

노사가 합의해 마련한 사회공헌기금 2억6천만원은 장애인 보호장구 수리센터 신설에 1억5천만원, 장애인 학생 82개 학급, 260명을 위한 계절학교 운영비에 3천만원, 거동이 불편한 저소득 노인들을 위한 보행보조기 530대 지원에 8천만원이 사용될 예정이다.

현대차는 또 기금 5억원을 들여 ▲저소득층을 위해 사랑의 PC 500대 기증 ▲자매결연 마을 농촌지원금 확대 ▲울산지역 배 사주기운동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사랑의 PC는 현대차내 각 사무실에서 사용하던 중고컴퓨터를 수거해 수리한 것으로, 저소득층 학생들의 학습용이나 게임용 등으로 손색이 없는 고급형.

또 지난해 초 회사와 자매결연을 한 울주군지역 12개 마을의 각종 시설 개선을 위해 농촌지원금도 전달하고 아울러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배 농가에 도움을 주기 위해 울산배를 구매할 예정이다.

현대차 윤여철 사장은 "노사가 함께 손잡고 지역사회의 불우한 이웃지원을 계속 확대하게 돼 기쁘다"며 "현대차는 울산의 대표기업이라는 자부심으로 앞으로도 실질적 도움이 되는 사회공헌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차지부의 정창봉 부지부장도 "울산지역의 불우한 이웃들이 더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지역사회 공헌활동에 노조도 적극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임금협상을 통해 사회공헌기금을 연간 30억원 규모로 늘린 현대차 노사는 지난 15일에도 울산지역 사회복지단체 14곳에 그랜드 스타렉스 승합차와 뉴 클릭 승용차 각각 7대를 지원하기도 했다.
young@yna.co.kr

촬영,편집 : 유장현 VJ(울산취재본부)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7억6천만원,기탁,사회공헌기금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042
全体アクセス
15,961,936
チャンネル会員数
1,823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30:24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 (종합)
8年前 · 24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