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정성 논란 비 레이니즘, MBC 심의 재통과

2008-10-22 アップロード · 367 視聴

"비유적 단어에 금지 잣대 들이댈 수 없다"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선정성 논란이 일었던 비(본명 정지훈ㆍ26)의 5집 타이틀곡 레이니즘(Rainism) 가사가 MBC 방송 심의를 통과했다.

MBC 심의평가부는 일부 가사내용이 성행위를 연상시킨다며 논란이 됐던 레이니즘을 22일 오전 재심의, 15일 첫 심의 때와 마찬가지로 통과시켰다고 밝혔다.

MBC 심의평가부 측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일각의 문제 제기를 받아들여 오늘 레이니즘을 재심의했으나 종전처럼 통과시켰다"며 "매직 스틱(Magic Stick)이라는 핵심 가사가 앞뒤 문맥상 성행위를 연상시키는 개연성은 있지만 이 단어는 여러가지로 해석될 수 있는 비유와 은유의 문제"라고 말했다.

이어 "비유는 사람마다 제각각 해석할 수 있으므로 한쪽 의견을 받아들여 금지의 잣대를 들이댄다면 창작과 표현의 자유가 침해된다고 판단했다. 방송 심의 규정은 성행위를 노골적으로 묘사했을 때 금지의 잣대를 들이댈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레이니즘에서는 떨리는 니 몸 안에 돌고 있는 나의 매직 스틱(Magic Stick)/더이상 넘어갈 수 없는 한계를 느낀 보디 셰이크(Body Shake)/아이 메이크 잇 레이니즘 더 레이니즘(I Make It Rainism The Rainism) 내 몸을 느껴 버렸어라는 부분이 문제가 됐다.

일부에서는 매직 스틱이 남성의 성기, 보디 셰이크가 성행위를 묘사한다고 주장했다.

앞서 SBS가 레이니즘을 심의에서 통과시키고 MBC도 심의에서 통과시킨 가운데 KBS는 23일 오후 심의 통과여부를 결정한다.

KBS 측은 "가사가 논란이 돼 다시 들어봤는데 크게 문제될 것 같지는 않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어 비가 지상파 방송 3사에서 레이니즘으로 활동하는데 큰 차질은 없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비의 소속사인 제이튠엔터테인먼트는 MBC의 결정을 당연하다고 환영하면서 "비는 레이니즘 무대에서 마술 지팡이 퍼포먼스를 펼친다. 매직 스틱은 그 퍼포먼스를 상징해 붙인 가사다. 또 비의 신드롬을 일으키겠다는 의미의 노래인데, 성행위를 주제로 삼겠느냐"라고 말했다.

영상편집 : 전현우 기자

mimi@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논란,레이니즘,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967
全体アクセス
15,937,719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8

공유하기
클릭뉴스 보아 잇유업
8年前 · 134 視聴

01:09

공유하기
클릭뉴스 명민좌
8年前 · 150 視聴

00:50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8年前 · 3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