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만송이 국화로 단장한 청남대

2008-10-24 アップロード · 105 視聴


(청주=연합뉴스) 박종국 기자 = 옛 대통령 별장 청남대가 100만송이의 국화꽃으로 단장해 한껏 가을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청남대관리사업소는 올해 자체적으로 기른 국화 화분 3천개를 본관 앞과 헬기장 등 청남대 곳곳에 배치해 25일부터 내달 20일까지 전시회를 갖는다.

대국과 중국, 소국, 현애 등 4종류에 흰색과 노랑, 주황, 핑크 등 5-6가지의 꽃 색깔이 어우러진 다양한 작품들이 선보인다.

형형색색의 국화를 층층이 쌓아올려 원형탑을 이루고 한반도와 태극 문양, 별 모양을 한 다양한 작품들을 볼 수 있다.

청남대를 `국화꽃대궐로 치장하는데 들어간 국화는 100만송이로 지난해 겨울부터 종자를 심고, 다듬는 등 정성껏 공을 들여 청남대관리사업소가 직접 길러낸 것들이다.

청남대는 2004년부터 국화를 기르기 시작해 점차 규모를 늘려 지난해는 1천개의 화분으로 전시회를 열었으며 올해는 그 규모를 3배로 늘렸다.

청남대관리사업소는 전시가 끝난 뒤 종자본만 보관하고 남은 국화들은 청남대 내에 심어 경관을 살리기로 했다.

희귀 야생화도 잘 보존돼 있는 청남대는 국화 전시회와 함께 해오라비사초, 산호수, 털머위, 우단이력, 황금사초 등 이름조차 생소한 야생화 130여종 200여점의 가을 야생화도 함께 전시되고 있어 가을 정취를 만끽할 수 있다.

청남대관리사업소 관계자는 "곱게 물든 단풍과 은은한 향기를 내뿜는 100만송이 국화가 어우러져 청남대는 지금 한 폭의 가을 풍경화 같다"며 "국화와 야생화도 보고 추억에 남을 사진도 찍는, 가을 나들이 코스로 잡아볼 것"을 권했다.
pjk@yna.co.kr

촬영:김윤호 VJ(충북취재본부), 편집:심지미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100만송이,국화로,단장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008
全体アクセス
15,948,120
チャンネル会員数
1,67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37:13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 (종합)
8年前 · 11 視聴

00:50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8年前 · 108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