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영화 故이수현이 남긴 너를 잊지 않을 거야

2008-10-29 アップロード · 311 視聴


(서울=연합뉴스) 김병규 기자 = 고(故) 이수현의 실화를 그린 영화 너를 잊지 않을 거야가 30일 개봉한다.

고인은 26살이던 2001년 겨울 일본 신오쿠보역 선로 위에 떨어진 일본인 취객을 구하다가 전동차에 치여 숨졌다.

선로에 뛰어든 그에게는 취객을 두고 전동차를 피할 수 있었던 7초가 있었지만 고인은 자기 몸을 사리지 않고 선로 위에서 양손을 높이 들었다. 전동차를 멈추라고 수신호를 보낸 것이다.

이수현의 이야기는 일본 신문과 방송을 통해 일본 전역으로 퍼지며 큰 화제가 됐다. 남의 일에는 무관심한 편인 일본인들에게 자신을 희생하며 남을 구하려 했던 한국 청년의 이야기가 큰 파장을 일으킨 것이다.

사고는 한국인에 대한 일본인들의 인식을 개선하고 양국 간의 교류에 큰 역할을 하기도 했다. 특히 작년 초 일본에서 열린 시사회에는 일왕 부부를 비롯한 유명인사들이 대거 참석해 기립박수를 쳤으며 일본 박스오피스에서 4주 연속 톱10에 들며 흥행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뒀다.

영화는 고인을 기리는 추모 영화의 성격이 강하다. 인물에 대한 감독의 독특한 해석이나 사건을 영화적으로 재해석하는 시도가 있다고 볼 수는 없다. 카메라는 대신 차분하게 고인이 죽기 전 일본에 남긴 발자취를 좇는다.

고인의 일본 생활에서 영화가 주목한 것은 그가 일부 일본인들의 외국인 차별에 속상하면서도 한국과 일본 양국의 교류를 중시했다는 것. 여기에 꿈과 미래에 대한 고민과 부모님과 가족에 대한 애정이 버무려져 있으며 일본 여자친구와의 애정라인도 줄거리의 큰 축을 이룬다.

사랑니, 폭력서클 등에 출연했던 이태성이 이수현 역을 맡았으며 가수 출신인 오나가 마키가 이수연의 일본인 여자친구 유리 역을 연기했다. 이수현의 부모 역에는 정동환과 이경진씨가 호흡을 맞췄으며 워터보이즈, 스윙걸즈에서 최근의 20세기 소년까지 일본 영화의 단골 조연 연기자인 다케나카 나오토도 출연한다.

전체 관람가.

영상편집 : 전현우 기자

bkkim@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거야,故이수현이,남긴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830
全体アクセス
15,950,235
チャンネル会員数
1,617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18

공유하기
클릭뉴스 휘성 노랫말
8年前 · 58 視聴

01:05

공유하기
클릭뉴스 빅뱅 티저
8年前 · 53 視聴

01:04

공유하기
클릭뉴스 문근영 목욕신
8年前 · 675 視聴

01:03

공유하기
클릭뉴스 마에니즘
8年前 · 229 視聴

01:08

공유하기
클릭뉴스 키메라 - 랜섬
8年前 · 136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