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한우가 세계 최고에요

2008-11-14 アップロード · 71 視聴


(영월=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대한민국 한우가 세계 최고예요!"
세계의 미녀들이 한우 직거래 마을은 강원 영월군 주천면 다하누촌에서 한목소리로 한우의 우수성을 외쳤다.

섶다리마을 다하누촌이 14일 주천면 일대에서 마련한 2008 한우 세계와 열린 축제에 초청된 42개국 44명의 월드미스 유니버시티 대표단은 한우 사육 농민, 주민, 관광객과 함께 한국의 전통문화를 체험하며 한우 홍보활동을 펼쳤다.

이날 오전 서울 반포동 팔래스 호텔의 정문에서 한우농가 힘내세요!라는 출정식을 가진 후 대형버스편으로 주천면에 도착한 월드미스 유니버시티 대표단은 주천강에 놓인 300년 전통의 쌍섶다리를 건너며 다함께 "사랑해요, 한우", "사랑해요, 영월"을 연호했다.

주천강변에서 열린 월드미스 유니버시티 대표단의 환영식에서 박선규 영월군수는 "세계의 미인들을 영월에 모시게 된 것을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이번 행사가 한우의 품격을 한층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300여 주민들의 뜨거운 박수 속에 환영식을 마친 월드미스 유니버시티 대표단은 대한민국 한우가 세계 최고입니다라는 현수막을 앞세우고 한우전문 판매점들이 모여 있는 우체국에서 면사무소까지 주천면 시가지를 걸으며 거리 퍼레이드를 가졌다.

네팔 대표인 프리얀카 포커렐(22) 양은 "우리 모두는 서로 다른 나라에서 왔지만 한국의 작은 마을에서 만든 좋은 추억으로 맛있는 한우를 세계에 널리 알리자는 것에는 한마음이다"라고 말했다.

한우요리로 점심식사를 한 월드미스 유니버스티 대표단은 다하누촌 중앙광장에 마련된 축제장에서 도우미로 한우와 농축산물을 판매하고 잡곡으로 만든 탑에 불을 밝히는 등 한국의 전통문화를 체험하며 한우농가를 힘을 북돋웠다.

최계경 섶다리마을 다하누촌 영농회장은 "다하누촌에 세계의 평화와 나눔을 전하는 미의 대표들이 방문해 준 것에 대해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모든 참가자들이 이번 행사를 통해 한우를 사랑하고 한국의 전통문화를 즐겁게 경험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월드미스 유니버시티 대표단은 이날 주천면의 한국 전통가옥에서 윷놀이, 투호 등 민속놀이로 하며 하루를 보낸 후 15일 오전에 경주로 출발할 예정이며 2008 한우 세계와 열린 축제는 16일까지 3일 간 이어진다.

촬영:이태영 VJ(강원취재본부),편집:김성수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대한민국,세계,최고에요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568
全体アクセス
15,950,279
チャンネル会員数
1,60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