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비 극복 이천광역소각장 준공

2008-11-20 アップロード · 882 視聴

경기동부 5개 시.군 쓰레기 하루 300톤 처리

(이천=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도 이천.광주.하남시와 여주.양평군 등 경기 동부권 5개 시.군의 생활쓰레기를 처리하는 광역소각장이 착공 3년만에 준공됐다.

이천시는 호법면 안평리 산 98번지 일대 11만4천644㎡ 부지에 이천시광역자원회수시설을 완공, 경기도지사와 해당 5개 지역 시장.군수, 주민 등 8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일 준공식을 열었다.

이 시설은 인접한 5개 시.군과 경기도가 힘을 모아 지역이기주의(님비.NIMBY)를 극복하고 혐오시설로 불리는 쓰레기소각장을 광역화해 건립한 첫 성공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2005년 11월 착공한 이 광역쓰레기소각장은 이천의 특산물인 이천쌀의 이미지를 형상화한 모습의 8층짜리 소각동과 3
층짜리 관리동, 150m 높이의 굴뚝을 갖추었다.

지난 8월 5일부터 정상가동을 시작해 경기 동부권 5개 시.군에서 발생하는 생활쓰레기를 하루 최대 300톤까지 처리하고 있다.

또 소각과정에서 발생하는 폐열을 이용해 시간당 8천200㎾의 전력을 생산, 3천㎾는 자체 사용하고 남은 전력은 한국전력에 팔아 연간 27억원의 수익을 기대하고 있다.

시설 사업비 928억원은 시설을 유치한 이천시를 제외한 나머지 4개 시.군과 경기도, 정부가 부담하고 시설건립에 합의한 5개 시.군은 2006년 정부로부터 상생협력 또는 갈등관리 특별교부금 명목으로 1억6천만원씩 총 8억원을 지원받았다.

이천시는 이와 별도로 경기도로부터 600억원의 주민지원사업비를 단계적으로 지원받아 도로 확.포장공사와 상수도확충 등 주민지원사업에 사용하게 된다.

이천시는 1995년 자체 소각시설 건립을 추진하기로 하고 2002년 말 후보지를 결정했지만 해당 지역과 인근 지역 주민의 반발로 무산위기에 몰리자 2003년 6월 경기도 폐기물처리시설 광역화사업에 참여했다.

이천시는 2004년 1월 호법면 안평3리를 시설부지로 결정하고 2년동안 주민들을 설득한 끝에 2005년 11월 공사를 시작할 수 있었다.

광역쓰레기소각장 준공에 앞서 지난 7일에는 시설 안에 주민들을 위한 편익시설로 건립된 이천스포츠센터가 문을 열었다.

이천시 관계자는 "혐오시설을 유치한 덕에 5개 시.군이 개별적으로 쓰레기소각장을 짓는 데 드는 비용 2천억원을 아낄 수 있었다"며 "또 스포츠센터가 건립되는 등 주민들을 위한 지원사업이 다양하게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hedgehog@yna.co.kr

촬영 : 김동준 VJ(경기취재본부), 편집 : 조싱글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극복,님비,이천광역소각장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225
全体アクセス
15,964,989
チャンネル会員数
1,83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33:33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8年前 · 20 視聴

00:50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8年前 · 2 視聴

16:23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전)
8年前 · 4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