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독 수교 125주년 사진전..구한말 사진 전시

2008-11-27 アップロード · 618 視聴


(서울=연합뉴스) 경수현 기자 = 19세기말 전후 구한말의 모습을 보여주는 희귀 사진들이 대거 전시된다.
주한 독일대사관은 한-독 수교 125주년을 맞아 27일부터 12월7일까지 덕수궁에서 1800년대 말-1900년대 초 양국의 시대상황을 보여주는 사진 125점으로 사진전을 연다.
전시되는 사진 중 무악재를 넘는 짐꾼들의 모습을 찍은 사진(1902-1903년 촬영 추정)은 처음 공개되는 것이다.
또 1898년 흥선대원군 별세 때 방한한 독일 황태자가 이틀간 서울에 머물면서 덕수궁 함녕전에서 다과회를 열었을 당시 촬영한 것으로 추정되는 함녕전과 대한문(사진속 현판은 대안문으로 돼있다) 사진도 공개된다.
아울러 멀리 남대문이 보이는 독일 공사관의 뒤뜰에 있는 말들을 찍은 사진, 제물포에 자리잡고 있던 세창양행 앞에서 설립자인 독일인 에드바르트 마이어가 세관 업무 담당자 등과 찍은 기념 사진 등도 전시된다.
이 사진들은 사진 연구가인 정성길(77) 계명대 동산의료원 선교박물관 명예관장이 지난 30년간 수집해온 것들이다.
주한 독일대사관은 1883년 11월26일 통상항해우호조약 체결부터 시작된 양국의 관계를 기념하는 125주년 한독관계 사진집도 발간할 예정이다.
evan@yna.co.kr
영상취재.편집 : 권동욱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125주년,사진,사진전구한말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957
全体アクセス
15,965,204
チャンネル会員数
1,832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15:29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오전)
8年前 · 25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