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L기 폭파사건, 남북 공동조사해야"

2008-12-16 アップロード · 85 視聴


(서울=연합뉴스) 박성민 기자 = 대한항공(KAL) 858기 사건 가족회와 KAL 858기 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시민대책위원회는 16일 이 사건의 진실 규명을 위해 남북 정부가 공동으로 조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들 단체는 이날 오전 명동성당 천주교인권위원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KAL 858기 사건 진상이 21년 동안 제대로 규명되지 않고 있기 때문에 남북한 어느 한 쪽만의 조사는 근본적인 한계를 갖고 있다"며 이같이 요구했다.
이들은 "남한은 오래전 안전기획부 자료를 바탕으로 진상 조사를 할 뿐이고, 북한은 이 사건을 저지르지 않았다는 입장을 고수한다"며 "제대로 진실을 밝힐 방법은 남북이 공동 조사를 진행하는 것이며 그 내용을 바탕으로 숱한 의혹을 해명하고 실종자 가족들의 마음을 위로, 사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남한이나 북한이나 KAL 858기 사건의 진실에서 자유롭다면 공동조사에 응하지 못할 이유가 없다. 공동조사를 통해 어느 한 쪽은 거짓말을 했음을 밝힐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들 단체는 김현희씨가 최근 조갑제닷컴을 통해 공개한 편지와 관련 "진상규명 활동을 벌이는 실종자 가족을 의심한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김현희는 이 사건에 대한 의혹과 문제제기가 있다면 언제든지 재조사에 임해 증언을 하고 실종자 가족에게 용서를 구해야 할 책임과 의무가 있다"고 주장했다.
한편 회견에 동참한 서현우 대책위 조사팀장은 "김현희 수사 및 재판 기록을 살펴본 결과 수사 자체가 짜놓은 각본에 의해 조작됐을 가능성이 있다"면서 "사례가 방대하기 때문에 조만간 날짜를 잡아 의혹을 빠짐없이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min76@yna.co.kr

촬영, 편집 : 정창용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공동조사해야quot,남북,폭파사건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614
全体アクセス
15,945,398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25:33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7年前 · 18 視聴

00:50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7年前 · 17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