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울산2공장 생산 재개

2009-01-12 アップロード · 47 視聴


혼류생산 기초설비공사 완료..생산 차종 추후 결정

4시간 단축 조업도 8시간으로 복귀

(울산=연합뉴스) 임기창 기자 = 지난달 말 혼류생산 설비 공사를 위해 연말연시 장기 휴무에 들어갔던 현대자동차 울산 2공장이 기초설비공사를 완료하고 12일부터 생산을 재개했다.

현대차는 투싼, 베라크루즈, 싼타페 등 레저용 차량(RV)을 생산하는 울산 2공장의 혼류생산 기초설비공사가 끝나 이날 오전 8시부터 직원 2천900여명이 정상 출근했다고 밝혔다.

울산 2공장은 앞서 지난해 12월 26일부터 공장 내 혼류생산설비 공사를 위해 이달 9일까지 15일간, 휴일을 제외하면 8일간 휴무한 바 있다.

2공장은 또 지난해 12월 판매 감소에 따라 현대차 국내 7개 공장 가운데 처음으로 정상근무시간(8시간)을 4시간으로 줄였으나 이번 휴무기간 재고가 일정량 소진됨에 따라 이날부터 다시 8시간 정상근무 체제로 복귀했다.

혼류(混類)생산은 특정 차종만을 전문적으로 생산하는 라인에서 다른 차종을 함께 생산할 수 있도록 하는 체제로, RV차량을 담당하는 울산 2공장의 경우 투싼 라인에 혼류 생산 체제가 도입될 예정이다.

현대차는 이 같은 다차종 혼류생산 체제 도입으로 생산유연성이 높아지고 세계 경기침체에 따른 RV 차종의 판매부진에도 대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일단 기본 설비공사는 완료됐으나 아직 혼류생산 대상 차종에 대한 노조와의 협의가 남아 있어 당장 생산이 가능한 단계는 아니다"며 "이번주 중 노조와 만나 혼류 생산 차종에 관한 협의를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stnsb@yna.co.kr

촬영: 유장현 VJ(울산취재본부), 편집:심지미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생산,울산2공장,재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585
全体アクセス
15,978,802
チャンネル会員数
1,89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0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8年前 · 38 視聴

25:20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종합)
8年前 · 26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