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비 "기타노 작품에 출연하고 싶다"

2009-01-13 アップロード · 189 視聴




(도쿄=연합뉴스) 이태문 통신원 = 가수 겸 연기자 비(본명 정지훈)가 아시아판 앨범 레이니즘(Rainism)을 내놓고 일본팬을 만났다.

12일 도쿄 오다이바의 제프도쿄에서 두 차례 열린 새해 팬미팅에서 비는 더욱 성숙한 모습으로 레이니즘을 들려줘 5천여 명의 팬들을 사로잡았다.

이날 팬미팅은 연예 활동을 담은 영상과 신곡 뮤직비디오 상영, 질의응답, 비와 6명의 백댄서들이 털어놓은 솔직한 토크쇼 등으로 진행됐다. 비는 또 히트곡 아이두(I DO), 레이니즘의 일본어 버전 등 모두 7곡을 라이브로 불렀다.

이에 앞서 오전 11시부터 도쿄 오쿠라호텔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비는 "새해를 맞아 일본 팬들에게 인사하고 싶어서 왔다"고 먼저 입을 열었다.

좋아하는 감독을 묻자 "기타노 다케시 감독을 좋아한다. 일본에서도 그런 기회가 주어진다면 감독이 연출하는 러브스토리에 출연하고 싶다"며 의욕을 보였다.

지난 7일 발매돼 오리콘 차트 5위에 진입한 아시아판 앨범 레이니즘에 대해서는 "타이틀 그대로 내 색깔의 앨범이 됐다. 모든 게 비로부터 생긴다는 의미로 수록곡의 70%를 직접 작사하고 작곡했으며, 댄스 및 뮤직비디오 제작 등 전부 지휘했다"며 "일본에서 독자적인 앨범 발매와 활동을 못한 점이 아쉽다. 꼭 다음에는 오리지널 앨범을 들고 일본 TV에 출연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그는 "3월이나 5월께 일본에서 콘서트를 열 수 있을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도쿄 팬미팅에 이어 14일 오사카로 이동해 그랑큐브 오사카에서 두 차례의 2009년 첫 공식 팬미팅을 마친 뒤 15일 귀국할 예정이다.

영상편집 : 전현우 기자

gounworld@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가수,,싶다quot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515
全体アクセス
15,965,469
チャンネル会員数
1,837

연예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17

공유하기
클릭뉴스 이민호 - 정일우
8年前 · 7,042 視聴

01:03

공유하기
클릭뉴스 은지원 입원
8年前 · 418 視聴

01:01

공유하기
클릭뉴스 진주 후회
8年前 · 141 視聴

01:24

공유하기
클릭뉴스 손호영 결별
8年前 · 50 視聴

01:07

공유하기
클릭뉴스 윙크 1위
8年前 · 43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