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노래주점 화재 희생자 영결식 엄수

2009-01-18 アップロード · 436 視聴


(부산=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18일 오전 부산 동구 초량동 인창병원에서 부산 노래주점 화재로 숨진 진세조선 임직원 8명의 합동영결식이 엄수됐다.

유가족과 진세조선 임직원 100여 명은 합동분향소에 모여 10여분 간 묵념하며 담담하게 희생자들의 넋을 기렸다.

이후 유가족들은 각자 발인을 마친 뒤 장지로 떠났다.

희생자의 시신이 운구차에 실리자 유가족들은 눈물을 쏟아내며 통곡했다.

장지로 떠나기 전 신현태 진세조선소장 등 5구의 희생자 시신은 운구차에 실려 부산 영도구의 진세조선소 곳곳을 돌았다.

한편 진세조선측은 희생자에 대한 산업재해 보상을 신청하고 회사에서 별도로 가입한 보험에 따른 보상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또 이와는 별도로 유가족에게 약간의 위로금을 지급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일부 유가족은 위로금 액수 등 세부 보상조건을 두고 회사측과 견해차가 커 발인을 거부한 상태다.
kind3@yna.co.kr

영상취재 : 김선호 기자(부산취재본부), 편집 : 전수일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노래주점,부산,엄수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039
全体アクセス
15,978,755
チャンネル会員数
1,833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46

공유하기
제10회 청계천 JOB FAIR
8年前 · 68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