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에는 파프리카 삼색 떡이 인기짱

2009-01-20 アップロード · 121 視聴


화순서 파프리카로 만든 떡국 떡 판매

(화순=연합뉴스) 장덕종 기자 = 설 명절을 맞아 전남 화순의 한 떡집에서 지역 특산물인 파프리카를 이용해 만든 삼색(三色) 떡국 떡이 판매되고 있어 화제다.

전남 화순군 화순읍에서 전통 떡집 진선미떡한과를 운영하는 향토음식연구회 심 은(48.여) 회장과 직원들은 150㎡ 남짓한 가게에서 설을 앞두고 밀려드는 주문 때문에 쉴 틈이 없다.

판매를 시작한 지난 1일부터 전국의 기업체, 대학 등으로부터 주문이 밀려 들어와 이를 맞추려고 잠도 하루에 3시간으로 줄이면서 강행군을 하고 있다.

이미 떡 2.5㎏들이 상자(1상자 1만8천원) 700개를 포함해 1㎏, 3.5㎏, 4.5㎏의 떡이 들어 있는 상자 1천500개가 모두 판매됐다.

5년째 명절용 떡국 떡을 판매하고 있다는 심 회장은 화순 시민의 50%, 광주 시민의 10%, 전국의 30여개 업체가 `단골이라고 전했다.

심 회장이 파프리카를 갈아서 쌀과 혼합해 만든 떡국 떡은 파프리카의 빨간색과 노란색이 그대로 떡의 색깔로 나타나, 흰색과 함께 세 가지 색깔로 이뤄진 삼색 떡이다.

심 회장은 20일 "폐백음식업체를 운영하다 지역의 특산물을 이용해 전통을 잇는 작업에 관심을 갖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전통 음식을 발굴하고 청정골 화순의 음식 문화의 우수성을 알리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심 회장은 파프리카를 이용한 떡국 떡과 함께 무지개떡, 꽃 송편, 뽕잎을 이용한 개떡, 한과, 식혜 등을 개발해 2007년 대한민국 농산물 명품전에서 전국 떡 명인 대상을 받았고 지난해에는 대한민국 신지식인에 선정되기도 했다.

화순군은 1999년부터 파프리카를 재배해 전국의 자치단체 가운데 가장 많이 생산하고 있으며, 파프리카를 지역특화상품으로 육성하고 있다.
cbebop@yna.co.kr

취재:장덕종 기자(광주전남취재본부), 편집:심지미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떡이,삼색,설에는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651
全体アクセス
15,945,435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03

공유하기
"유물로 역사 배워요"
7年前 · 12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