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북단체들, 오바마에 北인권 공개서한

2009-02-10 アップロード · 9 視聴


(서울=연합뉴스) 김성진 기자 = 북한인권단체연합회와 탈북인단체총연합회는 10일 미국의 오바마 행정부가 북한인권 개선에 더욱 적극 나서고 중국의 탈북자 강제 북송을 막아 줄 것을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주한 미국대사관을 통해 버락 오바마 대통령 앞으로 보내는 공개서신에서 "미국 정부가 중국 정부에 탈북자들을 유엔난민협약에 따라 난민으로 인정하고 강제북송하는 정책을 중단하도록 권고하고 중국 정부가 북한인권 문제에 관심을 가져줄 것을 요청해 달라"고 말했다.

이들은 오는 19일 방한하는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이 탈북자 강제 북송 문제에 대해 분명히 언급해줄 것과 국내 탈북자들을 면담해줄 것도 요청했다.

sungjin@yna.co.kr

촬영,편집:정성훈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대북단체들,오바마에,北인권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567
全体アクセス
15,989,051
チャンネル会員数
1,897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0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8年前 · 25 視聴

31:42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 (종합)
8年前 · 14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