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모델링 부천 자연생태박물관 재개관

2009-02-12 アップロード · 89 視聴


(부천=연합뉴스) 김창선 기자 = 경기도 부천시는 원미구 춘의동 자연생태박물관을 리모델링, 12일 다시 문을 열었다.

시에 따르면 3층 건물인 박물관은 1층 제 1전시실에 있던 곤충관을 2층으로 이전하고 그 자리에 오리엔테이션룸과 자원봉사자 휴게실, 관리실를 만들었고 제2전시실의 식물표본실과 민물고기 수족관은 전시물을 추가해 한반도의 하천과 평야로 꾸몄다. 2층 공룡탐험관은 재단장하고 관리실 등이 있던 자리에는 1층의 곤충관을 옮겨 곤충의 신비관으로 다시 만들었다.

3층은 현재와 같이 150석의 입체영상관을 그대로 두고 비어 있던 공간에는 기획전시나 체험교육을 할 수 있도록 단장해 놓았다. 전체적으로 도색을 다시 하고 냉난방 시설을 확충해 관람객들의 편의를 높였다.

박물관에는 1천270여점의 곤충표본을 포함해 총 335종, 8천여점의 식물과 곤충, 물고기 등이 전시돼 있다.

박물관은 주변에 부천식물원, 야외 어린이 동물원, 농경유물전시관 등이 있는 데다 부천-서울간 왕복 6차선의 계남대로에 접해 있어 부천 시민은 물론 서울 강서.양천지역 시민들 사이 어린이 교육이나 나들이 코스로 인기가 있다.

박물관 입장료는 어른 1천200원, 청소년 1천원, 어린이 700원이다.(문의 ☎ 032-678-0720)
changsun@yna.co.kr

촬영, 편집 : 차인엽 VJ(인천취재본부)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리모델링,부천,자연생태박물관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316
全体アクセス
15,940,514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29:45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 (종합)
7年前 · 22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