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애 "힘든 경험, 오히려 다행"

2009-02-17 アップロード · 31 視聴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 "미국 무대 첫 대회에서 힘든 경험을 해서 오히려 다행이에요"
한국여자골프의 지존 신지애(21.미래에셋)가 쓰지만 값진 경험을 바탕으로 한단계 더 나가겠다고 다짐했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개막전 SBS오픈을 마치고 돌아온 신지애는 17일 여의도 63빌딩에서 미래에셋자산운용과 뒤늦은 스폰서 조인식을 가졌다.

SBS오픈에서 컷 탈락한 신지애는 "개막전에서 아쉬운 성적을 내 죄송스럽다"며 "지난 3년 동안 너무 좋은 성적을 내 미국 무대를 쉽게 생각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부진했던 이유에 대해 신지애는 기술적인 면 보다 정신적인 면을 꼽았다.

신지애는 "끝과 시작을 제대로 매듭짓지 못했다. SBS오픈을 작년 말부터 이어지는 대회라 생각하고 여유를 부린 것도 사실이다"라고 덧붙였다.

"한 순간 실수로 무너질 수 있구나"라는 교훈을 얻었다는 신지애는 18일 전남 담양과 영광에서 다음 대회를 준비할 계획이다.

이달 28일 싱가포르로 떠나는 신지애는 3월5일 개막하는 HSBC위민스챔피언스에 출전하고 미국 올랜도에서 연습한 뒤 3월20일 멕시코에서 열리는 마스터카드 클래식 등 거의 매 대회에 나간다는 일정표를 짰다.

cty@yna.co.kr

촬영,편집:정성훈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신지애,quot힘든,경험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3,696
全体アクセス
15,957,138
チャンネル会員数
1,787

스포츠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