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S "독재와의 싸움에 큰 힘 되신 분"

2009-02-17 アップロード · 80 視聴

김영삼 전 대통령, 김 추기경 영정 앞에 묵념

(서울=연합뉴스) 송진원 기자 = "가난하고 소외받고 탄압받는 사람을 위해 일생을 바친 큰 어른이시다. 진심으로 애도를 표한다."

17일 오후 김수환(스테파노) 추기경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명동성당을 찾은 김영삼 전 대통령은 "대한민국의 큰 별이 떨어졌다"며 김 추기경의 선종에 깊은 애도의 뜻을 표했다.

수행원 대여섯명과 함께 성당에 도착한 김 전 대통령은 마중 나온 염수정 주교와 악수를 나눈 뒤 곧바로 시신이 안치된 대성전 안으로 들어갔다.

김 전 대통령은 유리관 끝에 놓인 김 추기경의 영정 앞에서 잠시 묵념을 한 뒤 발걸음을 옮겨 편안히 잠들어 있는 추기경의 얼굴로 다가가 안타까운 시선을 던졌다.

김 전 대통령은 "김 추기경이 가신 것은 큰 별이 떨어진 것과 같다. 박정희, 전두환 정권의 독재 시절에 모든 국민에게 큰 힘이 돼주신 추기경이 가셨다니 참 안타깝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김 추기경은 독재와의 싸움에서 큰 힘이 돼 주신 분"이라며 "23일동안 단식할 때가 있었는데 그 때 찾아오셔서 `김 총재가 가면 우리나라 민주주의는 어떻게 하나. 살아야 한다고 큰 소리를 내셨다"고 기억을 더듬었다.

그는 또 "명동성당에 추기경이 계실 때 많이 방문했고, 내가 대통령이 됐을 때는 추기경이 청와대로 자주 찾아왔었다"며 김 추기경과의 인연을 떠올리며 안타까워했다.

김 전 대통령은 "DJ가 왔다갔는지는 모르겠는데 `나이는 김영삼이 젊지만 우리의 장래를 위해 먼저 대통령이 되는 것이 옳다고 생각한다고 하신 말씀이 떠오른다"는 말도 덧붙였다.
san@yna.co.kr

촬영:박언국 VJ, 신상균 VJ, 편집:조싱글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YS,quot독재와의,싸움에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호호호
2009.02.17 23:04共感(0)  |  お届け
나이드셔도 그 열등의식은 못버리시시네~ DJ, YS 심하게 비교된다. 여유와 조바심, 자신감과 열등의식.. 쯧쯧..삭제
하하하..
2009.02.17 23:03共感(0)  |  お届け
그래서 먼저 대통령이 되어 그리 말아드셨군요~ 에구 소갈머리가 저런 양반이 어찌 대통령질 해 쳐 드셨나..삭제
今日のアクセス
2,281
全体アクセス
15,964,528
チャンネル会員数
1,825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