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군부, 南에 "전면대결태세 잊지말라"

2009-02-19 アップロード · 45 視聴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김두환 기자 = 북한군 총참모부 대변인은 18일 남한 사회의 안보불안과 남남갈등은 자신들 때문이 아니라 남한 정부가 자초한 것이라면서 남한 정부가 반북 "적대감을 고취하고 북침 전쟁광증에 열을 올리면 올릴수록" 북한 군대와 인민의 "무자비하고 강력한 대응"이 따를 것이라고 주장했다.

총참모부 대변인은 우리 정부에 대해 북한군이 "전면 대결태세에 진입한 상태에 있다는 것을 절대로 잊지 말아야 한다"고 상기시켰다.

대변인은 이날 조선중앙통신사 기자의 질문에 대답하는 형식으로 남한 정부가 "반공화국 대결" 정책을 취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이와 관련해 이미 천명한 북한군의 "불변의 입장"을 다시 상기시킨다며 이같이 말하고 "우리의 대응 징벌은 시대의 요구와 민심의 분노가 만장약된 값비싼 징벌"이라고 주장했다.

북한군 총참모부 대변인은 지난달 17일 남한 정부가 대결을 선택했다면서 "우리의 혁명적 무장력은 그것을 짓부수기 위한 전면 대결태세에 진입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었다.

dhkim@yna.co.kr

편집: 김지민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北군부,南에,quot전면대결태세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53
全体アクセス
15,972,815
チャンネル会員数
1,894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