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통위 여야 간사, 한미FTA 처리 시각차

2009-02-27 アップロード · 14 視聴



(서울=연합뉴스) 전수일 기자 = 한미FTA 비준동의안 처리와 관련한 국회 외교통상위원회 여야 간사들의 시각차가 여전하다.

외통위 한나라당 간사인 황진하 의원과 민주당 간사 문학진 의원, 자유선진당 간사 박선영 의원은 27일 오전 박진 위원장의 주재로 간사 협의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황 의원은 "경제6단체장이 경제살리기를 위해 한미FTA 비준동의안 처리를 간곡히 부탁했고 한미 정상의 첫 만남에서 미국의 비준안 처리를 압박하기 위해서라도 상임위 처리는 불가피 하다"고 주장했다.

반면 문 의원은 "미국내에서도 한미FTA를 반대하는 입장이 있고 우리나라도 마찬가지다"면서 "반대 의견도 존중해야하는 만큼 호흡조절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영상취재 : 이규엽 기자, 편집 : 전수일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외통위,여야,간사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0
全体アクセス
15,948,073
チャンネル会員数
1,681

정치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