썩은 계란 냄새가 비아그라 대체(?)

2009-03-04 アップロード · 185 視聴


(런던=연합뉴스) 이성한 특파원 = 썩은 계란에서 나는 역겨운 냄새인 황화 수소(Hydrogen Sulphide)가 비아그라를 대체할 발기부전 치료제 개발의 열쇠가 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3일 BBC 인터넷판에 따르면 이탈리아 나폴리 페데리코Ⅱ 대학의 연구팀은 황화수소가 발기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연구결과를 미국국립과학원저널에 실었다.
황화수소는 계란 썩는 냄새가 나는 가스로 자동차 배기가스에도 들어있다.
연구팀은 성전환 수술을 받은 남성 8명의 음경해면체에 황화수소를 주사했다.
그 결과 황화수소가 음경 신경세포의 긴장을 풀어줘 혈액의 흐름을 자극하는데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산화질소가 발기에 역할을 한다는 연구결과가 결국 비아그라의 개발로 이어졌었다고 BBC는 덧붙였다.
발기부전 증상은 남성 10명중 1명에게서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연구를 이끈 기우세페 치리노 교수는 "황화수소가 부분적으로 발기의 과정에 영향을 미치고 이는 발기부전이나 성적흥분장애를 치료할 새로운 약물 개발로 이어질 수 있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성기능 장애협회 회장인 그레엄 잭슨 박사는 "비아그라는 보통 남성의 80~85%가 효과를 보지만 당뇨병이 있는 남성에게는 효과가 60%에 그친다"며 "비아그라를 대체할 약물에 대한 필요성이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ofcourse@yna.co.kr

영상편집: 김해연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썩은,계란,냄새가

恐れ入りますが、4月17日から5月08日までコメントの機能のみテストを実施します。ですので、一時的にコメント欄はご利用できません。ご了承くださ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今日のアクセス
674
全体アクセス
15,957,427
チャンネル会員数
1,773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0:50

공유하기
내일의 날씨
8年前 · 20 視聴

25:47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 (종합)
8年前 · 6 視聴

16:12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 (오전)
8年前 · 21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