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여성권한 세계 68위‥4계단 하락

2009-03-09 アップロード · 59 視聴


(서울=연합뉴스) 심재훈 기자 = 한국의 여성 권한이 세계 68위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기획재정부와 통계청 등에 따르면 유엔개발계획(UNDP)이 전 세계 100여개국을 대상으로 조사해 발표한 2008년 여성권한척도(GEM) 지수에서 한국은 0.54를 기록해 지난해(64위)보다 4계단 떨어진 68위에 머물렀다.

GEM은 국회의 여성의석 비율과 기업의 고위직 임원, 전문직 여성비율, 남녀 소득비 등을 평가 요소로 활용해 정치.경제 분야에서의 여성 참여 정도를 지표화한 것이다. 지수가 1에 가까울수록 순위가 높다.

한국은 2004년 68위에서 2005년 59위. 2006년 53위로 순위가 높여져 여권이 점차 확대되는 추세였다.

하지만 여성의원 비율, 여성 전문직 비율 등이 평가 대상 국가의 전체 평균에 크게 미달하면서 2007년부터 다시 세계 순위가 떨어졌다.

2008년 한국에서 전체 성비 가운데 여성의원 비율은 13.7%, 여성행정관리직은 8.0%, 여성전문기술직은 40.0%였으며, 남성소득 기준 1에 대한 여성소득의 비를 의미하는 남녀 소득비는 0.52였다.

전체적인 비율은 2007년보다 좋아졌지만 조사 대상 국가의 여성 권한이 더 향상되면서 순위가 68위로 밀린 것으로 추정됐다.

조사 대상 국가의 평균치는 여성의원 비율이 19%, 여성행정관리직이 29%, 여성전문기술직이 48%로 알려져, 한국 여성 권한이 여전히 세계 평균 수준에 미치지 못함을 엿볼 수 있다.

재정부 관계자는 "한국의 인구가 갈수록 고령화하는 상황에서 경제.사회.정치 분야에 여성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하다"면서 "현재 여성의 활동 확대를 위해 2010년 성평등 예산을 도입하는 등 나름대로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편집: 신상균 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한국,여성권한,세계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61
全体アクセス
15,971,316
チャンネル会員数
1,790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24:26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 (오전)
8年前 · 29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