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 임신중 편두통, 뇌졸중 위험

2009-03-11 アップロード · 106 視聴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임신 중 심한 편두통이 지속되면 뇌졸중 위험이 크게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고 헬스데이 뉴스가 10일 보도했다.
미국 웨이크 포리스트 메디컬센터의 신경과전문의 체릴 부시넬 박사는 임신여성 3만3천95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분석 결과 임신 중 심한 편두통이 오래 계속되면 뇌졸중 위험이 15배, 심장병 위험이 2배, 혈전 등 다른 혈관질환 위험이 3배 각각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편두통 중에서도 특히 눈에 섬광 같은 것이 나타나는 전조증상이 수반되는 편두통인 경우 이러한 위험이 더욱 높은 것으로 밝혀졌다.
부시넬 박사는 또 임신 중 편두통이 있으면 임신합병증인 자간전증 위험도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임신 중 편두통은 35세이상 여성에게 많이 나타났으며 특히 40세 이상 여성은 20세 이하 여성에 비해 편두통 발생률이 2.4배나 높았다.
가임여성의 26%가 편두통을 겪는다고 부시넬 박사는 밝혔다.
이 연구결과는 브리티시 메디컬 저널(British Medical Journal) 최신호에 실렸다.
skhan@yna.co.kr

영상편집 : 왕지웅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의학,임신중,편두통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51
全体アクセス
15,976,591
チャンネル会員数
1,894

IT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