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성 위염 침술로 예방한다"

2009-03-13 アップロード · 69 視聴

한의학硏 최미선 박사 "쥐실험으로 침의 위 보호효과 확인"

(서울=연합뉴스) 이주영 기자 = 아스피린 같은 비(非) 스테로이드계 항염증제(NSAID)로 인한 급성 위염을 침술로 예방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한국한의학연구원 최선미 박사팀은 13일 쥐를 이용한 실험을 통해 비 스테로이드계 항염증제를 투여하기 전에 침을 놓으면 위 손상과 각종 염증지표가 감소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 세계 소화기병학 저널(World Journal of Gastroenterology)에 게재됐다.
항염증제나 진통제 등으로 널리 사용되는 아스피린 등 비 스테로이드계 항염증제는 위 내막 보호와 염증 유발과 관련된 COX 효소에 작용, 위장 내 손상을 유발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나 정확한 메커니즘을 밝혀져 있지 않았다.
최 박사팀은 이 연구에서 쥐 72마리를 3개 그룹으로 나눠 증류수와 아스피린 성분인 아세틸살리실산(100mg/kg)을 투여하면서 한 그룹에만 침을 놓는 방법으로 침이 약물에 의한 급성 위염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했다.
한 그룹에는 증류수를, 두 그룹에는 아세틸살리실산(100mg/kg)을 먹였고, 투약 그룹 중 한 그룹에는 투약 전에 위 관련 부위(ST36)에 침을 놓고 각각의 위 손상 정도와 산성도, COX-1, 2 발현, 산화질소(NO) 총량 등을 측정했다.
그 결과 투약 전에 침을 놓은 쥐는 위 손상도(305.55±29.67㎟)가 침을 놓지 않은 쥐(402.64±28.25㎟)보다 훨씬 낮았고 위산 분비도 침을 놓은 쥐(78.13±8.01μEq/200㎕)가 증류수 그룹(145.2±19.9μEq/200㎕)이나 투약만 한 그룹(84.86±11.03μEq/200㎕)보다 적었다.
또 위 내막을 보호하는 COX-1의 발현도 투약 그룹은 1~2시간 후 크게 감소했다가 4시간 후 다시 증가했으나 투약 전에 침을 놓은 그룹은 투약 1~2시간과 4시간 후 모두 크게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함께 투약 전에 침을 놓은 쥐에서는 비 스테로이드계 약물의 독성으로부터 위 점막을 보호하는 산화질소 총량도 증가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최 박사는 침이 위 보호 인자들을 통해 아세틸살리실산으로 유발된 궤양으로부터 위를 보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비 스테로이드계 항염증제로 인한 위염 치료에 침술을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scitech@yna.co.kr

영상편집 : 왕지웅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quot급성,위염,침술로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2,194
全体アクセス
15,966,883
チャンネル会員数
1,825

IT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01:08

공유하기
"1분에 100步면 무병장수"
8年前 · 108 視聴

01:08

공유하기
채식이 암 발생 억제
8年前 · 70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