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멘서 폭발로 한국인 4명 사망

2009-03-16 アップロード · 40 視聴


또 다른 한국인 4명도 부상..외교부, 영사 급파

자살테러, 매설폭탄 등 가능성 제기..일각선 "단순 사고"

(서울.두바이=연합뉴스) 강종구 특파원.이정진 기자 = 예멘 남동부 하드라마우트주(州)의 고대 도시 시밤에서 15일 폭발물이 터져 한국인 관광객 4명과 예멘인 1명이 숨졌다.

예멘 정부와 해외 언론들은 이날 폭발사건과 관련해 자살테러 가능성과 매설 폭발물, 다이나마이트 폐기물의 폭발 가능성을 제기하고 있다.

한국인 사망자는 박봉간(70.서울 삼성동), 김인혜(64.여.서울 목동), 주용철(59.서울 암사동), 신혜윤(55.여.암사동)씨 등 4명이다. 이 가운데 주씨와 신씨는 부부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 부상자는 홍선희(54.여.서울 상도동), 박정선(40.서울 홍제동), 손종희(암만 현지 거주) 씨 등 4명인 것으로 전해졌다.

외교통상부 및 예멘 내무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50분(한국시각 오후 11시50분)께 유적 관광에 나섰던 이들 사이에서 발생한 폭발 사건으로 인해 이같은 희생자가 발생했다.

당시 현장을 방문했던 한국인 관광객 일행은 모두 18명이다.

외교부에 따르면 사망자 4명 이외에 부상자가 4명이며, 그외 관광객 18명 가운데 나머지 10명도 인근 병원으로 이송된 상황이다.

현지에 영사를 급파하며 사건 수습 및 경위 파악에 나선 외교부는 16일 예멘 전역으로 `여행제한(여행경보 3단계) 조치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기존에는 싸다 등 일부 지역만 여행제한 지역이었다.
사건의 원인으로는 자살폭탄 테러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으나 미리 매설된 폭탄에 의한 것이거나 단순 사고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외교부는 테러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조사에 임하고 있다.
AP 통신은 이날 현지 관리들을 인용해 자살폭탄 테러범 1명이 한국인 관광객들을 공격해 관광객 중 4명이 숨졌다고 보도했다.
AFP통신도 현지 관리를 인용, 자살폭탄 테러 가능성을 언급했으나 또 다른 관리는 매설된 폭탄에 의한 사고 가능성을 제기했다. 또 로이터 통신도 보안관리의 말을 인용, 테러 가능성에 주목했다.
이번 여행을 기획한 테마세이투어의 마경찬 사장은 "관광객 대부분이 지프에서 내려 일몰과 건물들을 조망하고 있을 때 갑자기 뒤편에서 `쾅 하는 소리와 함께 폭탄이 터져 순식간에 아비규환과 같은 상황이 벌어졌다"고 밝혔다.
마 사장은 "누군가 폭탄을 우리쪽 가까이에 두고 터뜨린 것 같다"고 말해 테러 가능성을 뒷받침했다.
아랍 위성TV인 알-자지라 인터넷판은 이와 관련해 지난 1월 알-카에다 예멘지부와 사우디아라비아지부의 통합 사실을 상기하며 알-카에다와의 연관 가능성을 언급했다.
그러나 폭발지점이 폐광과 가까운 곳이어서 버려진 다이너마이트 폭발로 인한 단순 사고 가능성도 있다고 외교부 관계자가 전했다.
사건 발생지인 시밤 지역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지역으로, 높이 솟은 진흙 벽돌 빌딩이 있어 사막의 맨해튼으로 불리는 관광명소다.
AFP에 따르면 이들 관광객들은 시밤 시가지가 내려다보이는 `카잔(Khazzan) 언덕에서 일몰을 배경으로 건물 사진을 찍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예멘의 치안은 크고 작은 테러로 인해 매우 불안정한 상황인 것으로 전해진다. 알-카에다 지도자인 오사마 빈 라덴이 예멘 출신이다.
지난해 1월 벨기에인 관광객 2명이 알-카에다와 연계된 것으로 보이는 무장세력에 의해 희생됐으며, 두 달 뒤인 3월에는 미 대사관을 겨냥한 박격포 공격으로 두 명이 숨졌다.
2007년 7월에는 중부 고대사원에서의 자살테러로 스페인인 8명, 예멘인 두 명이 사망했다. 2000년 10월 알-카에다 조직원들이 폭탄을 적재한 소형 보트를 타고 예멘 아덴항에 정박해 있던 미 해군 구축함 콜 호를 공격, 병사 17명이 숨지는 사건도 발생했다.

jbkim@yna.co.kr

편집: 김지민VJ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예멘서,폭발로,한국인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138
全体アクセス
15,959,349
チャンネル会員数
1,790

사회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

20:03

공유하기
오늘의 뉴스 (오전)
8年前 · 14 視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