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시황 `전강후약…0.57P↓

2009-03-16 アップロード · 22 視聴


정책효과.환율급락에 은행주 강세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16일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0.57포인트(0.05%) 내린 1,125.46에 마감했다.
이날 지수는 미국 뉴욕증시의 상승 소식에 0.06포인트(0.01%) 오른 1,126.09로 출발해 외국인의 순매도에다 오후 들어 기관이 매도 우위로 전환하면서 하락세로 돌아섰다.
개인이 1천95억원을 순매수했지만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천363억원, 253억원을 순매도하며 지수를 끌어내렸다.
프로그램 매매는 차익 거래를 중심으로 281억원의 순매수를 기록했다.
업종별로는 은행(1.68%), 의료정밀(1.57%), 기계(1.29%) 등이 오르고 전기ㆍ전자(-0.93%), 의약품(-0.92%), 통신업(-0.81%) 등은 내렸다.
시가총액 상위종목에선 현대차005380(3.31%), KT&G033780(1.57%), 한국전력015760(1.31%) 등은 상승했지만 현대중공업009540(-5.01%), LG전자066570(-1.16%), SK텔레콤017670(-1.06%) 등은 하락했다.
국제신용평가사의 부정적인 평가에도 정부의 정책효과와 원.달러 환율 급락에 힘입어 은행주들은 일제히 강세를 나타냈다.
하나금융지주086790가 3.05% 급등한 것을 비롯해 KB금융105560(2.85%), 신한지주055550(2.68%), 기업은행024110(2.07%), 우리금융053000(1.66%), 외환은행004940(2.07%), 대구은행005270(1.17%) 등 금융지주사주와 은행주들이 줄줄이 상승했다.
10조원 규모의 쿠웨이트 알주르 정유공장 프로젝트가 무산될 위기에 처하면서 이 공사 수주에 참여한 GS건설006360(-4.63%), 대림산업000210(-2.12%)은 동반 하락했다. 반면 현대건설000720(0.81%)은 소폭 올랐다.
상한가 13개를 포함해 453개 종목이 오르고, 하한가 6개를 비롯해 360개 종목이 내렸다. 거래량은 4억2천881만주, 거래대금은 4조2천742억원을 기록했다.
changyong@yna.co.kr

영상편집: 김해연 기자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코스피시황,전강후약…057P↓

非会員の場合は、名前/パスワードを入力してください。

書き込む
今日のアクセス
877
全体アクセス
15,954,559
チャンネル会員数
1,578

경제

リスト形式で表示 碁盤形式で表示